전력그룹 3사, 디지털 전환사업 공동개발 '맞손'
전력그룹 3사, 디지털 전환사업 공동개발 '맞손'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2.09.30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KPS-한전KDN-한전기술 "신규사업 개발기회 창출"

[에너지신문] 한전KPS, 한전KDN, 한국전력기술 3사는 30일 AT센터에서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디지털 전환 및 사업개발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디지털 기반 전력엔지니어링 기술을 고도화함으로써 국내외 친환경·저탄소 전환 흐름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신규 사업개발 기회를 창출하고자 체결됐다.

협약에 참여한 3사는 △4차산업 기술 기반의 디지털 전환 고도화 사업 협력 및 개발 △신재생에너지 관련 투자사업 공동 개발·설계·구축 및 O&M △신재생에너지 사업 활성화를 위한 기술개발 협력 및 연구개발 과제 공동 참여 등의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 김홍연 한전KPS 사장(왼쪽부터), 김성암 한전기술 사장, 김장현 한전KDN 사장의 기념촬영 모습.
▲ 김홍연 한전KPS 사장(왼쪽부터), 김성암 한전기술 사장, 김장현 한전KDN 사장의 기념촬영 모습.

이를 위해 신재생에너지 분야 공동투자 및 기술개발 사업에 협력하고 4차산업 기술 기반의 디지털 전환 고도화 사업도 공동 추진할 예정이다. 이같은 노력은 향후 신재생분야 사업 기회 확대로 이어져 정부의 친환경 에너지정책에 부응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홍연 한전KPS 사장은 "협약사간 전략적 협력관계 구축을 통해 에너지 산업의 중심축으로 자리잡을 디지털 기반 신재생사업의 공동개발이라는 목표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이 각사의 탄소중립 실천에 시금석이 돼 지속성장을 담보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성암 한전기술 사장도 "탄소중립이라는 시대적 요구와 변화 속에서 이번 협약은 에너지기술 사업의 중심에 있던 협약사들이 탄소중립 실현이라는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고 기술을 선도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