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호주 태양광 발전 시장 확대 나서
동서발전, 호주 태양광 발전 시장 확대 나서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2.07.22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에셋·삼천리자산운용과 주주간 협약 체결
호주 콜럼불라 202MW 태양광 건설·운영 예정

[에너지신문] 한국동서발전은 22일 서울 미래에셋 타워에서 국내 금융사와 호주 콜럼불라(Columboola) 202MW급 태양광 발전사업을 공동 추진하는 내용의 주주간협약(SHA)을 체결했다.

동서발전은 협약을 통해 미래에셋 에너지인프라자산운용, 삼천리자산운용과 특수목적법인에 공동투자하고 발전소 건설과 운영에 참여할 예정이다.

▲ 202MW 호주 콜럼불라 태양광 발전소 전경.
▲ 202MW 호주 콜럼불라 태양광 발전소 전경.

202MW 규모로 여의도 면적의 약 1.4배(4.084km2)에 달하는 콜럼불라 태양광 발전소는 한국 기업이 호주에 투자한 최대 규모의 태양광 사업이다. 오는 11월 상업운전을 시작해 34년간 동서발전이 직접 발전소 운영 및 유지보수를 수행하면서 호주 퀸즐랜드주(Queensland)에 친환경 전력을 공급할 예정이다.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은 “협약을 통해 호주 친환경 발전시장 진출의 초석을 다지고 사업관리 발전소 운영과 유지보수 경험을 축적해 사업 확장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2050 탄소중립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호주 신재생에너지와 연계한 그린수소 사업도 추진하고 있으며, 향후 해외 그린수소 생산과 조달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