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온라인 진로교육 운영 확대
석유관리원, 온라인 진로교육 운영 확대
  • 신석주 기자
  • 승인 2021.04.07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 밖 청소년 지원 기관 대상 진로교육 참여기회 확대 
쌍방향 소통이 가능한 'ZOOM' 활용한 온라인 교육 운영

[에너지신문]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은 자인중학교를 포함한 3개교 학생들 대상으로 실시한 온라인 진로교육으로 2021년 진로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시작했다. 

▲ 한국석유관리원이 자인중학교 학생들에게 ZOOM 활용한 온라인 방식으로 진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 한국석유관리원이 자인중학교 학생들에게 ZOOM 활용한 온라인 방식으로 진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석유 등 분석분야의 기술력을 활용, 진로교육을 운영중인 석유관리원은 지난해 교육기부 우수기관으로 지정됐다. 

‘교육기부 우수기관 인증제’는 교육부가 창의적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의 사회 환원 및 나눔 문화 정착에 앞장서는 기업, 공공기관, 대학 등을 발굴, 인증하는 제도로, 지난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석유관리원은 온·오프라인 진로교육 운영으로 19개교 967명의 학생이 참여했고 전년대비 52% 증가했다.

석유관리원은 올해도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진로교육을 확대하고, 보다 질 높은 체험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멘토들이 학교로 직접 찾아가는 진로교육 △학생들이 관리원으로 찾아오는 진로교육 △온라인 진로교육 등 3가지 방식으로 교육을 운영할 계획이며, 올해 새롭게 시작한 온라인 진로교육은 실시간 유튜브 스트리밍 방식에서 ZOOM(화상앱) 방식으로 변경, 양방향 소통 방식을 적용, 학생들에게 △진로탐색 △석유의 생성원리 및 용도 △관리원의 역할과 기능 △가짜석유제품 판별시험 △진로 멘토링 등을 진행한다.  

또한 꿈키움센터 및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 상대적으로 체험기회가 부족한 학교 밖 청소년 지원 기관과 연계하여 진로교육 참여대상자를 확대한다.

손주석 이사장은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한 소규모 방문교육과 온라인 교육으로 안전한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것이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나 소수자 등 교육 소외 계층에 대한 배려와 지원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