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남공주산단에 500MW 천연가스발전 건설
서부발전, 남공주산단에 500MW 천연가스발전 건설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0.11.30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와 협약...2028년까지 7천억 투입 15만명 일자리 창출

[에너지신문]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이 500MW 규모의 천연가스발전소를 남공주산단에 건설한다. 

서부발전은 30일 공주시청에서 공주시(시장 김정섭)와 공주시 검상동에 위치한 남공주일반산업단지에 천연가스발전소를 건설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오른쪽)과 김정섭 공주시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오른쪽)과 김정섭 공주시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협약에 따라 서부발전은 2023년부터 2028년까지 약 7000억원을 투자해 남공주산업단지 9만 9000㎡ 부지에 500MW급 천연가스발전소를 건설한다. 발전소가 건설되는 기간 동안 총 15만명의 일자리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공주시는 발전소의 원활한 건설을 위해 각종 인허가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서부발전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발전소 주변지역 주민들의 생활여건 개선에 적극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은 “최고의 기술을 바탕으로 환경 문제 등 우려되는 부분을 말끔히 해소할 계획”이라며 “발전소 건립을 계기로 지역사회와 상생 발전하는 방안을 적극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