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싱가포르법인, 20건 중 18건 본사와 거래
가스公 싱가포르법인, 20건 중 18건 본사와 거래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0.10.19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태영 의원 “제3자 트레이딩 활성화 통한 실적 창출 필요”
가스공사 “수급 완충 기능 유지ㆍ 외부 인재 영입 추진”

[에너지신문] 한국가스공사 싱가포르법인이 국제 LNG 거래시장에서 제3자 트레이딩을 통한 수익 창출이라는 당초 설립 목적과는 달리 가스공사 본사와의 특수관계인 거래에 의존하고 있고, 법인 운영 역시 과도한 복지혜택으로 방만하게 운영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엄태영 의원(충북 제천‧단양)이 가스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년 1월 싱가포르법인 설립 이후 현재까지 체결한 총 20건의 트레이딩 중 90%인 18건이 가스공사 본사와 이뤄진 특수관계 거래로 나타났다. 10건은 가스공사 본사로부터 물량을 구매해 해외업체에 되판 것이고, 8건은 해외업체로부터 물량을 구매해 가스공사 본사에 판 것이다.

싱가포르법인의 트레이딩 손익 내역에 따르면, 총 20건의 트레이딩을 통해 523만 3021달러(US)의 수익이 발생했지만 이중 가스공사 본사와의 거래를 통한 수익이 413만 3591달러로 전체 수익의 약 80%를 차지했고, 순수하게 제3자 트레이딩을 통한 수익은 109만 9430달러에 불과했다.

엄태영 의원은 “가스공사 본사와의 거래는 해외업체로부터 싼값에 구매해 또 다른 해외업체에 차익을 남기고 판매하는 제3자 트레이딩의 취지에 반하는 것”이라며 “트레이딩을 통해 창출된 수익 역시 가스공사 본사와의 특수관계인 거래라는 점에서 이것을 진정한 수익이라고 볼 수 있을지도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싱가포르법인 운영 역시 방만하게 운영되고 있다는 지적이다. 2018년 1월 법인 개소 이후 파견된 3명의 직원에게 지출된 비용만 17억 5000만원으로 나타났다. 특히 파견 직원 3명에게 지원된 주택지원비만 4억 9300만원에 이르고 직원 2명의 자녀 학자금으로만 2억 7800만원이 지출됐다.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은 지난해 7월 취임식에서 동아시아 가스(LNG) 허브 육성에 가스공사의 주도적인 역할 의지를 밝히며 “싱가포르에 설립한 트레이딩 법인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고 전략적으로 활용하겠다”고 강조한 바 있다.

엄태영 의원은“본사와의 특수관계인 거래가 90%를 차지한다고 하면, 그냥 본사가 직접 거래하지 막대한 운영비용을 쏟으면서 싱가포르법인을 운영할 필요가 있는지 의문”이라며“싱가포르법인이 당초 설립 취지를 살릴 수 있도록 제3자 트레이딩의 활성화 등 새로운 수익 모델을 창출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한“가스공사는 사기업이 아닌 국민의 혈세로 운영되는 공기업인 만큼 국민의 눈높이와 괴리되는 방만 운영에 대해서도 개선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가스공사에 따르면 싱가포르법인은 공사가 참여한 LNG개발사업 지분물량의 효율적 처리, 수급관리 강화 및 도입비용 인하 등 해외 트레이딩 기능을 수행하기 위한 것이다.

제12차 천연가스 수급계획상 2024년까지 국내 가스수급상 도입여력이 없음에 따라 prelude 지분물량에 대해 마케팅 법인이 제3자 판매를 수행토록 할 계획이다.

특히 싱가포르법인은 공사 지분물량을 제3자에게 판매하거나 국내에 도입하는 수급 완충 기능을 유지토록 하고, 국가간 가격차를 이용한 최적화 거래 및 순수 제3자 구매 및 판매거래를 수행토록 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가스공사는 에너지 트레이딩의 경우 사업초기 단계이므로 법인과 공사와의 거래비중이 다소 높은 상황이지만 향후 제3자 거래 비중을 점진적으로 늘려갈 계획이다.

아울러 싱가포르법인의 역량제고를 위해 현재 외부인재 영입을 추진 중이며, 조속하게 아시아 에너지 거래 중심지인 싱가포르에서 우수한 트레이딩 조직으로 정착시켜 나갈 예정이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