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重, 두산건설 지분 100% 확보 '완전자회사 전환'
두산重, 두산건설 지분 100% 확보 '완전자회사 전환'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9.12.12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괄적 주식교환 통해 보유지분 외 잔여주식 전량 확보
양사간 경영 효율성 강화 및 사업 시너지 확대 기대 모아

[에너지신문] 두산중공업은 12일 이사회를 열고 자회사 두산건설 지분 100%를 확보해 완전자회사로 전환하는 안을 결의했다.

두산중공업은 포괄적 주식교환을 통해 현재 보유 중인 두산건설 지분 89.74%(9월말 기준) 외 잔여 주식 전량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향후 일정에 따라 두산건설 주식을 보유한 주주들에게 1주당 두산중공업 신주 0.2480895주를 배정, 교부할 계획이다.

두산중공업은 이번 결정을 통해 주주 단일화로 의사결정 단계를 최소화해 경영 효율성을 높이고, 중장기 사업전략 수립에 있어 양사 간 일관성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두산중공업은 이번 결정으로 유관 사업에서 양사 간 시너지가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 창원 두산중공업 본사 전경.
▲ 창원 두산중공업 본사 전경.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