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 도시가스업계 디지털 변혁 이끌어 내다
삼천리, 도시가스업계 디지털 변혁 이끌어 내다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9.10.14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사적 자원관리 플랫폼 ‘SAP HEC’ 업계 최초 도입
안정적 IT 서비스 환경 조성 및 고객 편의성 향상

[에너지신문] 삼천리가 도시가스 업계 최초로 차세대 클라우드 및 전사적 자원관리 플랫폼인 ‘SAP HEC(SAP HANA Enterprise Cloud)’를 도입했다고 14일 밝혔다.

국내 최대 도시가스 기업 삼천리는 요금·안전관리·공사·영업·경영관리 등 다양한 업무와 이로 발생되는 각종 데이터를 기존 SAP ERP를 통해 10년 이상 통합 관리해왔으나 데이터 용량이 방대해지고 시스템 속도가 저하됨에 따라 성능이 대폭 향상된 SAP HEC를 도입했다.

지난 6개월간 SAP 코리아(신규 플랫폼 제공) 및 웅진(시스템 업그레이드 및 전환)과의 협업을 통해 도입을 완료했으며 도시가스 업계에 국내 최고 수준의 SAP HEC가 도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SAP HEC는 하드디스크에 데이터를 저장·관리하는 과거방식과 달리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시스템이다. 별도의 물리적 서버 구축 없이도 인터넷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에 재해복구 기능 등 데이터 손실을 방지하는 기능까지 갖췄다.

이를 통해 데이터베이스 추가 증설에 소요되는 막대한 비용을 절감한 것은 물론 시간과 공간에 제약을 받지 않고 어떤 상황에서도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운영할 수 있는 IT 환경을 조성했다.

▲ 삼천리가 도시가스 업계 최초로 전사적 자원관리 플랫폼 SAP HEC를 도입해 관리하고 있다.
▲ 삼천리가 도시가스 업계 최초로 전사적 자원관리 플랫폼 SAP HEC를 도입해 관리하고 있다.

아울러 하드디스크가 아닌 중앙처리장치(CPU)에 가까운 메모리에서 즉시 데이터를 처리함으로써 시스템 평균 반응속도를 기존 1.2초에서 조회속도는 0.4초, 저장속도는 0.6초로 단축시켜 업무 프로세스 소요시간을 2분의 1 수준으로 줄였다.

또한 성능이 개선됨에 따라 기존 정보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데이터 용량을 90% 가량 감축해 운영 효율성도 높였다. 이를 통해 업무현장에서 발생하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업무능률을 향상시켰으며 특히 고객 상담 응대 시 각종 정보 입력 및 조회에 소요되던 시간을 크게 단축시켜 고객의 편의성을 한층 더 높였다.

삼천리 관계자는 “이번 SAP HEC 도입으로 최신 IT 기술을 접목해 디지털 혁신을 추진할 수 있는 기본환경을 갖추게 됐다”며 “앞으로도 도시가스 업계 리딩 컴퍼니로서 AI(인공지능), 빅데이터, IoT(사물인터넷) 기술 등을 활용한 신규 디지털 서비스 도입을 적극 추진해 급변하는 환경에 신속히 대응하며 지속성장하는 기업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