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안전은 지키고 갑질은 근절한다"
한수원 "안전은 지키고 갑질은 근절한다"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9.08.13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재해 Zeroㆍ갑질 근절 위한 시공사 간담회

[에너지신문]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안전은 국민과의 약속, 갑질 근절은 신뢰의 회복’이라는 슬로건 아래 원전건설에 참여하는 시공협력사와 함께 산업재해 예방 및 소통에 나섰다.

한수원은 13일 부산 동부산관광호텔에서 원전건설 시공협력사 50개사 대표 약 70명이 참여한 가운데 ‘산업재해 Zero 및 갑질 근절을 위한 시공협력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근로자가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건설현장 조성 및 갑질 근절을 통한 건전한 파트너십 구축’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또 협력사 직원 150명을 대상으로 이뤄진 ‘갑을발생 위험진단 및 실태조사’ 설문조사 결과에 대한 토론도 있었다.

특히 정재훈 사장이 직접 협력사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듣고 답변하며 현장에서 느끼는 어려움을 해결해나갈 것을 약속했다.

한수원은 앞으로 지속적인 협력사 간담회를 통해 발전적인 제언과 건의를 적극 반영하는 등 관련사간 상호 협력의 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해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산업재해 방지를 위해서는 근로자가 안심하고 일할 수 있는 근로환경 조성과 근로자의 안전의식 개선, 갑질 근절을 통해 상호 존중의 관계를 형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한수원은 원전 협력기업과의 상생을 위해 지속적으로 소통,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간담회에 참석한 한수원 및 시공협력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간담회에 참석한 한수원 및 시공협력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