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오염수질개선사업 착수보고회 개최
광해관리공단, 오염수질개선사업 착수보고회 개최
  • 신석주 기자
  • 승인 2019.05.16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폐광지역 수질정화시설 규모 및 배치 등 논의

[에너지신문]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은 16일 강원도 원주 공단 본사에서 전문광해방지사업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오염수질개선사업 기본설계용역 합동 착수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광산에서 배출되는 오염수의 처리를 위한 수질정화시설 설치공사에 앞서 정화시설 규모 및 시설물의 기능별 배치검토를 통해 시설 부지를 확정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날 참석자들은 효율적인 용역 수행을 위해 기술 정보를 공유하고 및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박성빈 공단 석탄광해실장은 “이번 회의가 용역 품질 제고 및 업무 교류를 위한 소통의 장이 되길 바란다”며 “공단은 향후 폐광지역의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 및 국민안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16일 광해관리공단에서 개최된 ‘오염수질개선사업 기본설계 용역 합동 착수보고회’에서 참석자들이 의견을 교환하고 있다.
▲ 16일 광해관리공단에서 개최된 ‘오염수질개선사업 기본설계 용역 합동 착수보고회’에서 참석자들이 의견을 교환하고 있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