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에 수소복합충전소 보급 확산될까
대전시에 수소복합충전소 보급 확산될까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8.08.27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LPG 사업자-수소협회, ‘복합충전소 간담회’ 열어
▲ 한국수소산업협회가 23일 대전광역시에서 '복합충전소 보급 확산을 위한 간담회'를 열었다.

[에너지신문] 대전시에 수소 복합충전소 보급이 확산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국수소산업협회(회장 장봉재)는 23일 대전광역시에서 대전시와 수소충전소 구축을 희망하는 LPG사업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복합충전소 보급 확산을 위한 간담회’를 열었다.

정부의 플랫폼 경제 구현을 위한 3대 전략투자 분야 중 ‘수소경제’를 선정해 집중 육성하고자 하는 정부의 의지에 발맞춰 보다 전략적으로 수소인프라를 보급 확대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 간담회에는 대전광역시 에너지산업과 박장규 과장, 성훈식 사무관, 송익수 주무관 등 대전광역시 관계자와 패키지타입 수소충전소를 전문적으로 구축하는 바스텍코리아, 현재 대전광역시에서 LPG 충전소를 운영하며 복합충전소 형태로 수소충전소 구축을 희망하는 대전 개인택시충전소 장영우 관리소장, SK대화공단 LPG충전소 이전주 대표가 참석했다.

수소산업협회는 “권역별 복합충전소 보급 순회 사업설명회를 통해 모집된 지역별 수소충전소 구축 희망 사업장 100여개 LPG, CNG, 주유소 사업장 중 여유부지 확보 및 법률적으로 제한이 없는 사업장을 중심으로 간담회를 열었다”라며 “향후 지자체에서 수소충전소 보급사업을 진행할 때 최적화된 맞춤형 수소전기차, 수소충전소 보급책을 제시하고 지자체(대전광역시)↔수소충전소 구축 희망사업장(LPG, CNG, 주유소)↔수소협회간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공동대응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협회는 복합충전소 형태의 보급은 이미 울산, 창원, 광주를 중심으로 보급되고 있는 형태로 그동안 단독부지에 구축하면서 겪던 어려움을 해소하는 방안으로 보편화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수소산업협회는 복합충전소에는 넬덕양, 바스텍코리아, 광신기계공업 등이 공급하는 패키지형 충전설비를 구축해 용이한 확장성, 높은 신뢰성 확보, 비용절감, 구축기간 단축 등의 효과를 도모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복합충전소를 패키지형 설비로 보급하게 되면 절감되는 약 10억원의 비용을 수소전기차 보급으로 활용해 수소충전소와 수소전기차를 일괄 보급하는 최적의 방안을 지자체 단위 최초로 대전시가 선언한다면 복합충전소 보급에 있어 큰 모티브가 될 수 있다고 제안했다.

대전광역시는 향후 2022년까지 수소전기차 1045대 보급, 수소충전소 9기 구축을 목표로 현재 수소충전소 2기(지자체 1기, 민간 1기)를 구축 중이며, 보다 효율적으로 수소충전소 구축을 위해 부지확보 및 수소충전소 구축비용, 운영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복합충전소(LPG, CNG, 주유소+수소)를 패키지형으로 구축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또한 수소산업협회에서 제공하는 대전광역시 내 수소충전소 구축 희망 사업장을 향후 수소충전소 보급사업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며, 미리 수소충전소 구축희망 사업장과 대전광역시가 공동대응 협력관계를 갖추는 노력을 할 계획이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수소충전소 보급 사업 논의와 함께 장봉재 한국수소산업협회 회장이 ‘대전광역시 수소경제 준비 제안’이라는 주제를 발표했다.

대전시는 대전지역의 연구기관만 하더라도 수소경제를 견인할 연구 인프라가 충분하며, 이를 전체적으로 파악해 중장기 전략을 마련할 필요가 있고, 전략적 연구분야를 지정해 개발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또한 ‘기후기술대전’을 매년 유치하고 있는 대전시는 기후변화 관련 기술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어 기후기술과 수소산업의 융복합화 분야를 파악하고 추진하다면 대전시의 신산업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박장규 대전광역시 에너지산업과장은 “대전시만의 강점 및 특성을 잘 활용해 수소산업 활성화에 노력할 계획”이라며 “지속적으로 수소충전소 구축에 있어 수소충전소 구축 희망업체와 협력관계를 구축, 수소충전소 보급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수소산업협회는 현재 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전국단위로 수소충전소 구축 희망 사업장(LP, CNG, 주유소)을 대상으로 기술지원 요청서를 접수하고 있으며, LPG, CNG, 주유소 사업자 중 복합충전소 구축에 관심이 있고 기술지원을 받고 싶을 경우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 가능하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