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내부 출신 김동길 사업이사 선임
석유관리원, 내부 출신 김동길 사업이사 선임
  • 김진오 기자
  • 승인 2018.08.14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유 및 석유대체연료 분야 전문 지식과 실무경험 겸비한 전문가

[에너지신문]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은 내부출신인 김동길 사업이사를 14일 선임했다.

김동길 사업이사는 1984년 입사 후 검사처장, 연구센터장, 기술정보처장, 미래전략처장, 경영기획처장 등 요직을 거쳤다. 또한 최근까지 대전세종충남본부장을 맡아온 석유 및 석유대체연료 품질ㆍ유통 관리 분야의 폭넓은 지식과 실무 경험을 가진 전문가다.

내부 출신인 김 이사는 검사ㆍ시험ㆍ연구 등 석유관리원의 주요 사업 부분을 총괄하게 된다.

김 이사는 취임식에서 “나이를 먹고 지위가 올라가면 본인이 하는 말이나 행동이 다 맞는다고 착각하기 쉽다”며 “그런 우를 범하지 않고 성실히 직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직원들이 언제든 찾아와 고언을 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진오 기자
김진오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