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8 수 06:24
> 뉴스 > 뉴스 > 산업·유통 | 신상품.신제품
     
유선과 동급 파워, 다양한 무선 전동공구 '눈길'
보쉬, 브러쉬리스 충전 그라인더 신제품 2종 출시
강력한 파워에 사용자 편의, 안전까지 고려
2017년 09월 13일 (수) 14:24:05 황무선 기자 muson99@ienews.co.kr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네이버
   
▲ 보쉬가 최근 유선전동공구의 힘에 버금가는 브러쉬리스 충전 그라인더 2종을 새로 출시했다.

[에너지신문] 보쉬가 최근 유선공구 파워에 버금가면서도 사용이 편리한 무선 전동공구들을 잇따라 출시하고 있다.

지난 8월 강력한 파워와 저진동 설계로 작업 효율성 높인 최상급 원형샌더(GEX 125-150 AVE)를 시작으로 2kg 충전 컴팩트 해머드릴 신제품(GBH 18V-20 Professional)에 이어 최근 브러쉬리스 충전 4인치 그라인더(GWS 18V-100 C/SC) 신제품 2종을 출시했다.

이번 신제품은 에너레이서 배터리 6.3Ah를 장착할 경우 유선 그라인더의 힘에 버금가는 1000W의 강력한 파워를 내, 빠르고 힘 있는 작업이 가능하다.

또한 작업자의 안전을 우선시 하는 다양한 기능들을 탑재했다. 스마트 기능들 중 킥백 콘트롤 기능은 자재에 공구가 걸리면 공구가 스스로 멈춰 사용자의 피해를 미연에 방지한다. 소프트 스타트 기능은 공구 시동시 모터의 부하와 토크를 일시적으로 줄여주는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갑작스럽게 날이 자재에 물리는 것을 막아준다. 이외도 스위치가 켜진 채로 배터리를 교체해도 재시동 방지기능이 있어 예상치 못한 작동을 방지하는 것도 눈에 띄는 점이다.

특히 GWS 18V-100 SC 모델의 경우 3단계 속도 조절이 가능해 안전성과 작업 효율성을 높였다.

GWS 18V-100C와 SC 모두 전동공구에 커넥티비티 기술을 적용해 헤드 디스플레이로 편리하게 공구 상태 확인이 가능하고 손쉽게 보호가드를 탈부착할 수 있다. 블루투스로 휴대폰과 연결해 공구에 남은 배터리 잔량을 확인할 수도 있고, 소프트스타트 설정과 작업 LED 조절, 헤드 디스플레이 조절, 과열 여부, 경고 메시지 확인, 제원 확인, 사용시간 및 킥백 자동 사항 등의 확인도 가능하다. (GWS-18V-100C 모델은 커넥티비티 모듈 별매)

보쉬전동공구사업부 박진홍 대표는 “이번 신제품 충전 그라인더는 유선공구와 맞먹는 파워를 가지고 있는 보쉬만의 기술력이 집약된 제품이다”이라며 “강력한 파워와 편의성, 안전성을 모두 갖췄다”고 전했다.

한편 보쉬는 이번 신제품과 관련한 이벤트도 진행중이다. 충전그라인더와 브러쉬리스 컷쏘, 해머 등을 구입하는 고객 전원에게 오는 12월 31일까지 경품을 제공한다. 이벤트 기간에 해당제품을 구매한 고객들은 콜센터 또는 보쉬 제품등록사이트(www.bosch-event.co.kr)를 통해 제품을 등록할 경우 간편한 파워탱크 USB 충전 어댑터(GAA 18v-24)를 경품으로 받을 수 있다. 세트상품으로 구매한 경우에는 휴대폰 거치대도 함께 따라 온다.

더불어 신제품 충전 그라인더 구매고객 1800명 한정으로 1만원 주유상품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10월 31일까지 함께 진행된다. 당첨된 1800명의 고객중 3명언 추가 추첨을 통해 가로 추첨하여 W호텔 1박 2일 숙박권을 증정한다. 참여방법은 이벤트 기간 동안 신제품 충전 그라인더와 보쉬 18V 전동공구 구매후 콜센터 또는 보쉬 제품등록사이트를 통해 등록하면 된다.

황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에너지신문(http://www.energ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규 건설 발전소 4기 LNG로 전환
[국감] 신재생 사업허가 中 실제 설
[국감] 신고리 5,6호기‧
귀뚜라미, 공정위와 악연 재연하나
[국감] "신재생에너지공사 설립해야
[국감] 가정용 연료전지 기술개발 투
[기고] 수소충전소, 더욱 적극적인
석탄공사ㆍ석유공사 사장 연달아 사퇴
[인터뷰] 심완식 한국LPG진흥협회
제4기 가스기술기준위원 위촉 공모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고충처리저작권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9, 1213(서초동, 1213~14호)  |  전화 : 02-523-6611  |  팩스 : 02-523-6711  |  상호 : 에너지신문
등록번호 : 서울 다10056·서울 아01326  |  등록일자: 2010년 8월 17일  |  제호: 에너지신문·일간 에너지
발행인 겸 편집인: 최인수  |  발행일자: 2010년 10월 4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인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연숙
Copyright 에너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nergynews@i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