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색·신성장동력 기술인력 양성
녹색·신성장동력 기술인력 양성
  • 서민규 기자
  • 승인 2011.02.09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동부, 민간훈련기관 선정·발표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은 플랜트설비 등 기간산업분야와 태양광발전설비 등 녹색·신성장동력산업분야의 기술인력 1만4,000여명을 양성할 민간훈련기관을 선정·발표했다.

선정된 훈련기관은 한국전기공사협회 전기공사인력개발원 등 97개 기관으로 이번 심사에서는 산업체 현장전문가들을 참여케하고 산업의 기술수요를 높게 반영함으로써 훈련생의 현장 적응도를 높이는데 중점을 두었다.

훈련은 대부분의 기관에서 3월부터 시작될 예정이며 직종 및 과정에 따라 3개월, 6개월, 1년 단위로 진행된다.

인문고 3학년생으로 취업을 목적으로 하거나 고교·대학을 졸업한 취업준비생, 실직근로자 등 취업하지 아니한 사람은 누구나 무료로 훈련에 참여할 수 있으며 훈련생에게는 매월 20만원의 훈련수당과 11만6000원의 교통비와 식비 등 총 31만6000원이 지급된다.

또한 3월에는 신성장동력산업분야 기술인력 6,000명 양성을 위해 영상제작, 친환경건축시공, 게임콘텐츠개발, LED시스템, 스마트의류디자인 등 39개 직종에 대해 추가로 훈련기관을 공모할 예정이다.

위 훈련은 청년층을 대상으로 중·고급 수준의 과정을 운영함으로써 향후 성장유망성이 높은 미래산업분야 인력을양성하고자 하는 것으로 심사과정에서도 산업체가 요구하는 기술·기능과 전문성 등을 반영한 훈련교과, 훈련교사 및 현장성 높은 시설·장비 활용 여부 등에 대하여 대학 및 산업별 인적자원개발협의체 등 다양하고 폭넓은 전문가의 의견이 반영되도록 할 계획이다.

하미용 고용노동부 직업능력정책관은 “올해는 높은 청년실업 해소를 중점 지원하기 위한 노력으로 국가기간·전략산업분야 기술인력 양성훈련 인원의 70%는 청년층을 대상으로 하고, 훈련내용도 청년층에 적합하게 중점 운영할 계획이다”라고 하면서 향후 훈련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직업능력개발훈련정보망(HRD-Net) 및 한국산업인력공단 홈페이지(www.hrdkore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민규 기자
서민규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