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수소차, 미래 모빌리티 트렌트 방향은?
전기차‧수소차, 미래 모빌리티 트렌트 방향은?
  • 신석주 기자
  • 승인 2022.05.20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미나허브, 미래 모빌리티 트렌드 세미나 개최
전기차‧수소차‧자율주행‧UAM 정보 한 자리에

[에너지신문] 모빌리티에 대한 패러다임 변화에 따라 기존 단순한 자동차가 아니라 다양한 이동 수단으로써 모빌리티 개념이 변하고 있다. 특히 자율주행기술과 네트워크는 미래 모빌리티 시스템에서 가장 핵심적인 기술이다.

오는 2025년, 레벨3과 레벨4로 이어지는 본격적인 자율주행 자동차의 상용화를 기대하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 세미나허브는 6월 28일과 29일 양일간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미래 모빌리티 트렌드 및 사업 전망과 자율주행차 핵심기술 및 이슈 세미나’를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진행할 예정이다.

28일에는 ‘미래 모빌리티 산업 기술 트렌드 및 사업 전망’을 주제로, 권영대 EY한영 파트너가
‘자동차산업 패러다임의 변화’를 주제로 강연하고 신재곤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 박사가 ‘자율주행차 제도 정책 및 미래자동차 산업 전망’에 대해 주제발표한다.

이어 △PM 및 초소형 e-모빌리티 기술 현황 및 이슈 △글로벌 도심 항공 모빌리티(UAM) 산업 분석 및 전망 △전기차 및 수소차 기술 현황 및 부품 변화 트렌드 등에 대해 각 분야 전문가의 발표한다.

또한 황도연 오비고 대표는 자율주행차, 미래차 대응 차량 서비스 소프트웨어 개발 전략을 소개하고, 오토에이투지에서는 미래 모빌리티 자율주행자동차의 개발 동향을, 한국로봇융합연구원에서 자율주행 로봇기술 현황 및 이슈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29일에는 ‘자율주행’에 대해 집중 논의한다.

‘자율주행차 상용화를 위한 핵심기술 및 이슈’를 주제로, 유영준 넥스트칩 상무가 자율주행 스마트센서(카메라, 라이더, 레이더) 기술과 이슈를 소개하고, 자율주행(ADAS) 차량 인식 기술과 영상 처리 기술 동향에 대해 강연한다.

또한 △미래 자동차 반도체 기술 현황 및 이슈 △자율주행 AI 기술 현황 및 이슈 △C-ITS 및 V2X 통신 기술 현황 및 이슈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기술 및 이슈 △자율주행 기능 안전과 SOTIF 이슈 및 대응 △첨단 자동차 사이버 보안 이슈 등에 대한 주제 발표한다. 

세미나허브 담당자는 “글로벌 시대의 게임 체인저로 미래 모빌리티의 성장 가능성은 매우 높고 자율주행차의 핵심기술에 대한 관심 또한 상당하다”며 “이번 세미나에서 UAM, 로봇, 전기차, 수소차 ADAS, V2X, SOTIF 등 미래 모빌리티 트렌드와 자율주행차의 최신 기술 동향 파악 및 주요 이슈에 대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