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전기산업의 날' 기념식 성황리에 열려
'제1회 전기산업의 날' 기념식 성황리에 열려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1.12.03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공자 포상과 송년의 밤 행사 통합, 올해 첫 개최
대한민국 전기산업대상 및 산업포장 등 34명 포상

[에너지신문] 한국전기산업진흥회는 3일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호텔에서 '제1회 전기산업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우석 산업통상자원부 소재융합산업정책관, 구자균 전기산업진흥회 회장, 이현빈 한전 부사장 등 전기산업 분야 산학연 관계자 99명이 참석했다.

전기산업의 날은 진흥회 창립총회일(1989.12.7)을 기념하고 우리나라 전기산업 발전을 위해 '전기산업 민간자율 및 진흥 발전'을 기치로 열렸다. 진흥회를 창립한 전기산업계 원로들의 열정을 기리고 에너지전환, 디지털변환 등 산업 트랜드의 변화 속에서 전기산업 제2의 도약이라는 실천 의지를 담아 전기산업계의 지속 발전을 도모하고자 제정됐다.

▲ 제1회 전기산업의 날 기념식이 열리고 있다.
▲ 제1회 전기산업의 날 기념식이 열리고 있다.

특히 이번 행사는 기존에 수여해 오던 전기기기 유공자 포상식과 매년 연말 개최하던 송년의 밤 행사를 통합, 전기산업의 날로 확대해 열리게 됐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구자균 전기산업진흥회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수소경제, 탄소중립, ESG 등으로 대변되는 시대적 패러다임 속에서 새로운 성장의 기회를 만들어야 하는 당위성과 도전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며 "산학연 각계의 리더들이 전기산업의 지속적 발전과 희망찬 미래를 열어가는데 함께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최우석 산업부 국장은 코로나 19 등 어려운 대내외 여건 속에서도 안정적인 산업발전에 힘써온 전기산업인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유공자에 대한 정부포상을 수여했다.

산업포장은 배전기기 분야 핵심 설비인 친환경 개폐기 신기술 개발로 탄소중립 및 그린뉴딜 정책에 기여한 정영옥 에스얜에스 대표이사가 수상했다.

또 전기기기 산업 활성화 주도, 초고압 케이블 분야 국내 자립 선도에 기여한 이건행 한전 처장이 대통령 표창을, 개폐장치의 친환경화 및 내아크 신뢰성 제품 개발로 전기산업 신뢰성 제고에 기여한 방명석 제룡전기(주) 이사와 해외 동반 진출 지원을 통한 전기산업 수출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박진우 남동발전 처장이 국무총리 표창을 각각 받았다.

▲전기산업대상을 수상한 유병언 비츠로테크 부회장(오른쪽)과 구자균 전기산업진흥회 회장.

올해 신설된 제1회 대한민국 전기산업대상은 폭넓은 친화력과 탁월한 식견 및 전문성을 바탕으로 전기산업의 눈부신 성장과 강건한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는데 크게 기여하고, 우리 업계로부터 가장 모범적인 기업인 상을 정립해 온 공로로  유병언 (주)비츠로테크 부회장이 수상했다.

유병언 부회장은 수상 소감에서 "첫 번째 전기산업대상을 수상하게 돼 더없는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 전기산업이 글로벌 강국으로 도약하는데 미력하나마 밀알의 역할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이번 행사에서는 민병삼 (주)파워맥스 전무이사 등 12명이 산업부장관 표창을 수상했고 이철형 (주)비츠로이에스 상무 등 7명이 중기부장관 표창, 최태원 (주)유에너지 대표이사 등 5명 한전사장 표창, 황향미 한전 과장 등 2명이 전기산업진흥회장 표창을 각각 수상했다.

이와 함께 수출 및 R&D 분야에서 많은 활동과 지원을 아끼지 않은 공로로 주수영 (주)성율이앤지 대표이사 및 변기영 산업기술평가관리원 PD, 조영훈 건국대 교수가 감사패를 받았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