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도시가스, 제26회 '5월 안전문화의 달'
서울도시가스, 제26회 '5월 안전문화의 달'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1.05.06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의식 제고 및 대내·외 안전관리 종사자 격려

[에너지신문] 서울도시가스(대표 박근원·김진철)는 지난 3일부터 안전의식에 대한 전사적 관심도 제고와 코로나 19 장기화로 인한 대내·외 안전관리 종사자의 격려를 위한 제26회 ‘5월 안전문화의 달’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가스사고 예방을 위해 헌신한 대내·외 안전관리 유공자 포상과 굴착공사 집중점검 기간 운영, 취약구간 순찰점검 등 5월 한달 간 그 어느 때 보다 안전관리에 집중해 시행할 계획이다.

▲ 서울도시가스 전경.
▲ 서울도시가스 전경.

특히,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한 비대면 안전관리 홍보 활동 및 한국가스안전공사(서울 남부지사)와 협업을 통한 초등학생 대상 가스안전교육 운영, 단체행사 미시행 등 코로나 19 방역지침을 엄수하도록 했다.

서울도시가스는 2021년을 ‘혁신과 변화를 통한 사업경쟁력 강화’의 해로 선포하고 미래성장 동력 강화에 매진하고 있다. 더불어 사전예방 안전관리 및 기술력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시행하는 제2회 안전관리 혁신사례 발표대회는 현장 안전관리 업무 IoT적용, 하천횡단 및 대형굴착공사 안전관리, 중압밸브 관리 등 12개(16개 주제) 팀이 참가해 오는 14일부터 열띤 경연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서울도시가스는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지속적인 안전점검원 현장 출퇴근제를 시행중이며, 자체 개발한 Smart SCG App활용, 현장에서 계획수립 및 점검결과 처리 결재 등이 용이해 앱 개발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고 전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