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공기업 최초 ‘ESG 최우수기업’ 선정
한난, 공기업 최초 ‘ESG 최우수기업’ 선정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2.12.02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ESG기준원 ESG 평가 통합 ‘A+’ 등급 획득

[에너지신문] 한국지역난방공사가 한국ESG기준원(舊 한국기업지배구조원, KCGS)이 개최한 ‘2022년 ESG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최우수기업에 선정됐다. 최우수기업 선정은 공기업 중에서는 최초다.

ESG기준원은 지난 2002년 설립이래 기업의 환경경영, 사회책임경영, 기업지배구조 관행 개선을 위해 ESG부문의 우수기업에 대해 매년 시상하고 있다.

▲ 탁현수 부사장(가운데) 등 한난 관계자들이 '2022 ESG 우수기업 시상식'애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탁현수 부사장(가운데) 등 한난 관계자들이 '2022 ESG 우수기업 시상식'애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올해는 이사회 중심의 실질적 ESG 리더십을 요구하는 강화된 평가모형이 적용됐으며 일반 상장사 1033개사 등을 대상으로 평가가 실시됐다. 이중 7개 기업이 ESG 부문 우수기업에 선정됐으며 공기업으로는 한난이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ESG기준원은 한난의 최우수상 선정 사유를 “지속가능성 이슈에 대응한 적극적 사업모델 개선 및 이해관계자 소통 활성화로 ESG 경영 실행력 강화”라고 설명했다.

구체적인 내용으로는 △친환경설비 투자 강화 및 신재생에너지 발전 사업 다각화를 통한 저탄소경영, 탄소중립 사회 구현 기여 △인권, 안전보건, 동반성장 등 다양한 이슈에 관한 공급망 정책 마련 및 공급망 전반의 사회적 책임 수준 제고 △ESG위원회 설치를 통해 기후변화, 협력사 등 주요 지속가능성 이슈에 적극 대응 및 이해관계자와 소통 강화 등을 꼽았다.

정용기 한난 사장은 “한 번의 수상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지속가능경영을 위해 투명경영을 실천, 공공부문의 ESG 경영을 선도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