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공사, 가스용품 수출기업 지원 세미나
가스안전공사, 가스용품 수출기업 지원 세미나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2.09.19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는 16일 경기도 수원시에 위치한 이비스 앰배서더 수원에서 가스용품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수출기업 지원 세미나를 열었다.

▲ 수출기업 지원 세미나가 열리고 있다.
▲ 가스용품 수출기업 지원 세미나가 열리고 있다.

공사는 2015년부터 가스용품, 방폭, 수소용품 등 다양한 분야의 국내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세미나를 개최해 왔으며, 올해는 이동식부탄연소기, 가스레인지류 등 가스연소기 제조사를 대상으로 진행했다.

이번 수출기업 지원 세미나는 해외 인증기관인 SZU Korea 및 CSA Korea가 각각 유럽 및 북미 지역의 가스용품 인증 제도를 안내했으며, 특히 KOTRA에서 ‘빅데이터 플랫폼 트라이빅을 활용한 해외 유망시장 및 바이어 선정 방법’ 및 ‘수출초보기업의 해외진출 전략’, 국세청에서 ‘연구·인력 개발비 세액공제 제도’를 안내해 업계의 큰 관심을 받았다.

곽채식 안전관리이사는 이번 세미나와 관련해 “정부 및 관련 기관과 제조업체 그리고 가스안전공사가 긴밀하고 적극적으로 협력해 우수한 품질의 국산 가스용품이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