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에너지, 호남대에 발전기금 1천만원 기부
해양에너지, 호남대에 발전기금 1천만원 기부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2.05.20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재생에너지 보급 협력 방안 모색"
▲ 해양에너지가 호남대학교에 에너지신산업 분야 전문 인재 양성 및 지역산업 발전을 위한 발전기금 1천만원을 기부했다.
▲ 해양에너지가 호남대학교에 에너지신산업 분야 전문 인재 양성 및 지역산업 발전을 위한 발전기금 1천만원을 기부했다.

[에너지신문] 해양에너지(김형순 대표이사)는 20일 호남대학교(총장 박상철)에 에너지신산업 분야 전문 인재 양성 및 지역산업 발전을 위해 발전기금 1천만원을 기부했다.

이날 호남대 총장실에서 열린 기탁식에는 김형순 해양에너지 대표이사, 오광호 경영마케팅본장, 임상택 변화혁신팀장과 박상철 호남대학교 총장, 이성오 기획처장, 손홍민 교무처장, 윤인모 산학협력단장이 참석했다. 

해양에너지는 지난해 5월 호남대와 정보·인적교류 및 공동연구를 발전 등 에너지신산업 분야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실질적인 파트너십 구축을 위해 1천만원의 발전기금을 전달한 바 있다.

김형순 대표이사는 “지역 내 에너지신산업 분야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라며 “대학부지 내 연료전지,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위한 협력 방안을 함께 모색해보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상철 총장은 “지속적인 해양에너지의 후원에 감사드리며, 지역 인재 양성 등 지역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양에너지는 지난해 7월 상장공모펀드인 맥쿼리인프라가 지분 100%를 인수했으며, 1982년 법인설립 이후 광주광역시 및 전라남도 8개 시군에 안전한 도시가스 보급과 신재생에너지 개발 사업으로 지역 내 그린뉴딜 및 탄소 중립 달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지역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며 ESG 경영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주주사인 맥쿼리인프라 또한 ‘2040년 Net Zero’를 목표로 저탄소연료인 천연가스의 수요증대를 주요 성장 전략으로 하고 있으며, 장기적으로 지역경제 기여 및 고용 창출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