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환경공단, 직원 42명 공개채용
원자력환경공단, 직원 42명 공개채용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2.05.19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규직 20명·체험형 인턴 15명·위촉연구원 2명·계약직 5명

[에너지신문]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은 19일부터 정규직 20명, 체험형 인턴 15명, 위촉연구원 2명 및 계약직 5명 등 총 42명의 직원을 공개 채용한다.

정규직은 총 20명으로 신입직 14명(일반직 12명, 연구직 1명, 고졸 1명), 경력직 1명, 공무직 5명을 채용한다.

신입직 중 방폐물관리, 설비·기계, ICT, 법무, 경영 분야는 관련 직무 지식이 있는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안전성평가, 기록물관리 및 자산운용분야는 해당 직무관련 학위 및 자격증 등이 필요하다.

경력직은 방폐물 특성평가 및 핵종 교차분석 업무 수행을 위해 4급 1명, 공무직은 경비 4명, 환경미화 1명을 채용한다. 신입직 중 경영 1명, 경비 2명을 보훈특별전형으로 채용한다.

비정규직은 총 22명으로 체험형 인턴 15명, 휴직자 대체근로자 4명, 언론홍보 전문계약직 1명, 기간제 위촉연구원 2명을 채용한다.

체험형 인턴 수료자중 성과 우수자는 향후 2년간 정규직 채용시 가점을 부여한다. 공무직은 만 50세 이상 준고령자, 장애인·저소득층·북한 이탈주민·다문화 가족·한부모 가족은 가점을 부여한다.

입사지원서는 오는 26일부터 원자력환경공단 홈페이지 채용게시판(korad.scout.co.kr)을 통해 접수 가능하며, 8월 초 최종 임용 예정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