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교연, 청정수소 생산기술 현재와 미래 한눈에
산교연, 청정수소 생산기술 현재와 미래 한눈에
  • 신석주 기자
  • 승인 2022.05.17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정수소 생산기술 현재와 미래 세미나…온오프라인 동시 개회
원자력‧수전해‧CCUS‧암모니아‧폐자원 등 기술 청정수소 생산 전망

[에너지신문] 국내외를 막론하고 수소는 경제적‧산업적 파급효과가 매우 큰 미래 신성장 동력이며 친환경 에너지의 원천으로서 산업혁신과 탈탄소화의 확대요소로 중요성이 크게 부각되고 있다.

이에 산업교육연구소는 오는 31일 ‘수소경제를 위한 청정수소(그린‧블루) 생산기술 현재와 미래 전망 세미나’를 온‧오프라인 동시 개최한다고 밝혔다.

현재, 우리나라는 곧 다가올 수소경제사회 진입에 대비, 기반 구축으로 수소생산‧저장‧운송‧충전‧발전 등 수소에너지 전반의 수요를 감당할 수 있는 공급능력 확보에 주력하고 있는 가운데 수소산업을 견인할 핵심 분야는 청정수소 생산과 저장기술로 집약되고 있는 상황이다.

최근, 한전 경영연구원이 발간한 글로벌 수소전략 수립 동향에 관한 연구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은 청정수소 생산과 발전에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미국이 청정수소 생산에 힘을 쏟는 이유는 수소경제를 활성화하는 핵심요소로 청정수소 가격을 우선하고 있는 가운데 저렴한 가격에 청정수소를 생산하고 이를 대규모 수요처인 수소발전이 소비함으로써 선순환 흐름을 만들어 낸다는 것에 중점을 두고 있는 것이다.

이와 같은 시기에 산교연은 31일 세미나를 통해 ‘청정수소 생산기술’의 현재와 미래를 공유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청정수소 생산기술의 현주소 및 경제성 분석과 선진각국의 생산동향 △원자력 기술을 활용한 청정수소 생산 연구기술개발 동향과 현재 및 미래 전망 △수전해 기술을 활용한 청정수소 생산 연구기술개발 동향과 현재 및 미래 전망 △CCUS 기술을 활용한 청정수소 생산 연구기술개발 동향과 현재 및 미래 전망 △암모니아 분해 기술을 활용한 청정수소 생산 연구기술개발 동향과 현재 및 미래 전망 △폐플라스틱/폐비닐 열분해 기술을 활용한 청정수소 생산 연구기술개발 동향과 현재 및 미래 전망 △메탄의 열분해 기술을 활용한 청정수소 생산 연구기술개발 동향과 현재 및 미래 전망 △천연가스‧바이오가스 및 플라즈마 개질 기술을 활용한 청정수소 생산 연구기술개발 동향과 현재 및 미래 전망 등의 주제가 발표될 예정이다.

산교연 관계자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다양한 청정수소 생산의 국내외 연구기술개발의 현주소와 사업모델을 체계적으로 소개하고 관련 업계 동향을 조명함과 아울러 향후 시장요구와 기업의 연구기술개발 방향 등을 제시할 것이다”고 설명했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