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 임해종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
[동정] 임해종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2.04.22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내 유일 LPG용기 재검사 사업장 안전점검
▲ 임해종 가스안전공사 사장은 22일 제주미래에너지를 방문해 현장 안전점검을 하고 있다.
▲ 임해종 가스안전공사 사장은 22일 제주미래에너지를 방문해 현장 안전점검을 하고 있다.

[에너지신문] 임해종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은 22일 제주시 한림읍 소재 제주미래에너지를 방문해 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업체 관계자를 격려했다.

제주미래에너지는 제주도 내 유일한 LPG용기 재검사업체로 연간 약 6만 7000본의 재검사를 통해 LPG용기 안전에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용기색체 변경, 용기 이력관리 시범사업 등 정부 안전관리정책을 모범적으로 수행해온 업체다.

임해종 사장은 “전국 최고수준의 시설과 엄격한 재검사를 통해 LPG용기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임직원들에게 감사를 표한다”며 “제주도 내 LPG 사용비율이 높은 만큼 앞으로도 철저한 안전관리로 가스사고 없는 제주도를 만드는데 더욱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