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 카카오워크 도입...스마트 워크 환경 구축
삼천리, 카카오워크 도입...스마트 워크 환경 구축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1.11.30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공간 제약 없이 임직원간 자유로운 소통·협업 가능

[에너지신문] 삼천리가 구성원간의 원활한 소통과 협업 활성화 등 업무 효율화를 이루기 위해 종합업무플랫폼인 카카오워크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삼천리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언택트 근무가 확대된 상황에서 비대면 환경에서도 자유롭게 소통하고 각종 자료를 원활하게 공유하며 효율적으로 일하고자 하는 현장의 니즈를 반영해 약 4개월간의 작업을 거쳐 카카오워크 구축을 완료했다.

▲ 삼천리 직원들이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새롭게 도입한 카카오워크를 활용하고 있다.
▲ 삼천리 직원들이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새롭게 도입한 카카오워크를 활용하고 있다.

삼천리가 도입한 카카오워크는 메신저 기능을 중심으로 이메일, 화상회의, 업무일정 공유, 전자결재 등 원격 근무에 필요한 모든 기능을 아우르는 플랫폼이다. PC뿐만 아니라 모바일에도 최적화돼 지역적 한계를 넘어 직원들의 업무 수행을 돕고 있다.

특히 경영진 메시지나 사내 공지사항 등을 단 몇 분만에 알림봇을 통해 전 임직원이 근무 장소에 제한 없이 즉각 전달받을 수 있게 했다. 또, 자체 화상회의 기능을 갖춰 비대면 근무가 확대된 상황 속에서 업무 편의성을 개선시켰다는 평가를 받으며 임직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아울러 삼천리는 업무 특성에 맞춰 구현한 커스텀 알림봇을 조성해 카카오워크를 통해 바로 해결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임직원간 소통을 돕는 것뿐만 아니라 업무 효율성을 증대하는 데 노력을 기울였다.

한편 삼천리는 이번 카카오워크 도입을 통한 스마트 워크 환경 구현과 더불어 지난 해에는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 기반의 ‘삼천리톡’ 서비스 수준을 고도화해 고객이 비대면 환경에서도 요금 조회 및 납부, 전출 신청 및 요금 미리 계산, 자가 검침, 각종 신청서 발송 등의 업무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해 큰 호응을 얻어 왔다.

또한 디지털 전환을 적극 추진하기 위해 데이터 통합 플랫폼을 구축하고 AI 이미지 기반 검침, 전사적 자원관리 플랫폼 ‘SAP HEC’ 도입, 스마트배관망시스템 구축 등을 추진하며 기업의 디지털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