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코, 전사 비상대응 종합 훈련 나서
예스코, 전사 비상대응 종합 훈련 나서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1.11.25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신문] 예스코는 23일 남양주시 다산동 일대에서 배관 파손시 신속한 초동 조치 및 긴급대응 체계 점검 위한 ‘전사 비상대응 종합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다산 신도시 신축 현장에서 상수도관 공사 중 굴착기로 인한 가스 중압 배관(500A) 파손 발생 상황을 가상해 가스가 누출된 시나리오로 진행됐다.

▲ 예스코가 ‘전사 비상대처 종합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 예스코가 ‘전사 비상대처 종합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사고에 취약 시간인 새벽에 예고 없이 비상 상황 발령해 임직원들의 유동적인 상황 대처 능력을 점검하고, 긴급복구 등 각 대책반 별 시뮬레이션을 병행했다.

또한, 모바일 앱 및 TRS(trunked radio system)를 활용해 현장과 상황통제실에서 실시간 비상 상황을 공유하며, 현장 출동 전 상황 인지 및 역할 판단에 대한 현장 대응 능력을 점검했다.

정창시 예스코 대표는 “동절기 가스 사고는 고객 피해가 큰 만큼, 임직원에게 더욱더 철저한 현장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하며,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훈련 시나리오로 안전관리 체계를 고도화 하고 유관기관과의 공동 대응태세를 강화하는 합동훈련을 실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