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공사, '해피투게더위크'로 소외계층 겨울나기 지원
가스안전공사, '해피투게더위크'로 소외계층 겨울나기 지원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1.11.23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자체-지역기업 등과 협업...생필품꾸러미 500개 직접 제작 전달

[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는 저소득 취약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지원하기 위해 22일부터 30일까지 9일간 2021 KGS 해피투게더위크(Happy Together Week)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시행하는 2021 KGS 해피투게더위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지역주민의 마음을 위로하고 소외계층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한 것으로, 결손가정아동ㆍ장애인ㆍ노인 등 취약계층 모두가 함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다양한 지원 사업으로 구성된다.

▲ 임해종 가스안전공사 사장(오른쪽)은 22일 KGS 해피투게더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인 생필품 꾸러미 제작에 참여해 지역 소외계층에 필요 물품을 지원했다.
▲ 임해종 가스안전공사 사장(오른쪽)은 22일 KGS 해피투게더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인 생필품 꾸러미 제작에 참여해 지역 소외계층에 필요 물품을 지원했다.

해피투게더위크의 첫 행사인 워밍업코리아는 22~23일 양일간 진행됐으며, 공사 임직원의 자발적 기부금을 활용해 쌀, 김치, 참기름 등으로 구성된 생필품꾸러미 500개를 직접 제작한 후 지역의 결손가정 아동과 장애인 등에게 전달했다. 생필품꾸러미 구성품은 지역 내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으로 구매해 소외계층 지원뿐 아니라 동반성장이라는 가치도 함께 창출했다.

임해종 가스안전공사 사장, 이운성 노동조합 위원장 및 음성ㆍ진천군 장애인 복지관 대표 등이 참석한 워밍업코리아는 지역 내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노사가 공동으로 힘을 합쳐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완수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24일 한국소비자원 대강당에서 ‘2021년, 수고한 당신을 위한 문화선물’을 주제로 충청북도와 충북혁신도시에 위치한 4개 기관과 함께 지역주민을 위한 공동 행사가 진행되며 김산하, 요요미 등 충청북도 출신 아티스트 등이 무대에 설 예정이다.

25일 지역 경제 활성화와 농산어촌의 자립적 성장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음성군 장애인농가 2개소에 원격모니터링 스마트팜 설비 구축을 지원할 계획이다.

26일 임직원으로부터 기부 받은 중고도서를 지역 내 도서관에 전달해 도서 재순환을 통한 환경보호와 지역 문화 복지 수준 향상에도 앞장서고자 한다.

이어서 30일 공사는 진천군, 지역기업인 한화큐셀과 함께 소외계층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태양광설비를 설치하는 등 나눔 문화 확산에 동참할 예정이다.

임해종 사장은 “본격적인 동절기가 시작됨에 따라 도움이 필요한 우리 주변 이웃이 소외받지 않을까 걱정이 앞선다”며 “가스불의 파란색이 안전과 따뜻함을 의미하는 것처럼 공사는 소외계층을 위한 파란산타가 돼 국민에게 안전과 따뜻한 겨울을 선물하겠다”고 전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