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환경공단, 하반기 직원 38명 공개채용
원자력환경공단, 하반기 직원 38명 공개채용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1.10.22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규직 18명·개방형 직위 2명·체험형 인턴 15명·휴직대체 3명

[에너지신문]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은 29일부터 정규직 18명, 개방형직위 2명, 체험형 인턴 15명, 휴직 대체근로자 3명 등 총 38명의 직원을 공개 채용한다.

정규직은 총 18명으로, 신입사원 12명(장애인 별도 전형 2명 포함), 경력직 6명을 채용한다.

감사 부서장 1명과 정보보안 부서장 1명 등 2명은 민간 전문인력 확보를 통한 조직 경쟁력 강화를 위해 개방형 직위로 채용한다. 또 체험형 인턴 15명, 휴직 대체 근로자 3명 등 총 18명을 채용한다.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본사.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본사.

신입사원은 방폐물 검사, 환경방사선관리, ICT 분야는 관련 직무 지식이 있다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기술경영(행정) 분야는 기술경영(MOT) 관련 석사학위 취득자나 토익기준 790점 이상이면 지원 가능하다.

자산운용, 방사선안전관리, 고준위기획 및 안전성평가(지구화학, 생태계, 데이터분석)는 각 분야 전문가 6명을 경력직(4급)으로 채용한다.

지속적인 사회 형평적 채용을 위해 신입 방폐물검사, 환경방사선관리 분야에서 장애인 2명을 별도 전형으로 정규직으로 채용하며 청년 인턴 10명, 장애인 인턴 4명, 취업지원 대상 인턴 1명을 채용한다.

청년인턴 수료자중 성과 우수자는 향후 2년간 정규직 채용시 가점을 부여한다. 또 저소득층, 북한 이탈주민, 다문화가족, 한부모 가족에게도 가점을 부여한다.

입사지원서는 29일부터 인터넷을 통해 접수하며 12월말 최종 임용 예정이다.

채용분야별 직무기술서, 세부 내용은 한국원자력환경공단 홈페이지(http://www.korad.or.kr) 및 채용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