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제주도 탄소중립 실현 앞장서다
한수원, 제주도 탄소중립 실현 앞장서다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1.09.07 2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탄소중립 위한 상호협력 협약 체결
▲ (왼쪽부터) 이개명 제주대 스마트그리드 인력양성사업단장, 정재훈 한수원 사장, 황우현 제주에너지공사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왼쪽부터) 이개명 제주대 스마트그리드 인력양성사업단장, 정재훈 한수원 사장, 황우현 제주에너지공사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신문] 한국수력원자력이 7일 제주도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제주에너지공사, 제주대학교 스마트그리드 인력양성사업단과 ‘제주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을 통해 이들 기관은 ‘제주도 친환경 에너지사업 모델의 국내외 공동 진출’ 및 ‘각 기관의 고유한 장점을 살린 수자원 개발·관리’ 등 제주도의 환경보전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제주 지역에 신재생 설비를 적극 보급하는 것은 물론, 현안 해결에 공동 노력함으로써 탄소 없는 녹색섬을 만드는데 한수원이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날 한수원은 제주도 국제컨벤션센터에서 국제녹색섬포럼, 제주녹색섬발전협의회와 ‘제주도 녹색섬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제주 5개섬(가파도, 마라도, 비양도, 우도, 추자도)을 대상으로 한 상생협력 사업 추진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