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에연, 전남 에너지기업 해외진출 돕는다
녹에연, 전남 에너지기업 해외진출 돕는다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1.07.23 0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과기원 국제환경연구소와 MOU...공동사업 발굴

[에너지신문] 녹색에너지연구원이 지난 20일 광주과기원 국제환경연구소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전남지역 에너지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활성화를 위해 공동사업을 발굴하는 것이 목표다.

녹색에너지연구원에 따르면 이번 협약서에는 △전남 지역 탄소 중립 실현을 위한 친환경 저탄소 연구과제 추진 △전남 에너지기업 해외 진출을 위한 네트워크 구축 △재생에너지 및 환경 분야 역량 강화 교육 프로그램 추진 등을 담았다.

▲ 주동식 녹색에너지연구원장(왼쪽)과 김경웅 국제환경연구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주동식 녹색에너지연구원장(왼쪽)과 김경웅 국제환경연구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구원은 국제환경연구소에서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수행한 기후변화 대응 연구 등의 활동과 연계해 전남 에너지기업의 적정기술 개발 및 사업화 지원을 통한 해외시장 판로 개척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국제환경연구소는 전남에너지 기업들의 해외 진출을 위한 네트워크 구축과 재생에너지 및 환경 분야 역량 강화 교육 등을 추진하게 된다.

주동식 녹색에너지연구원장은 "협약을 통해 전남 에너지 기업과 연계한 해외 시장 진출이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모범적인 국제 기후 기술협력 모델의 초석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녹색에너지연구원은 해상풍력,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산을 위해 다양한 연구 활동을 추진하고 있으며, 지스트 국제환경연구소는 유엔 대학교 연구소 설립을 목적으로 지난 2001년에 설립돼 2004년부터 개발도상국의 환경문제 해결 등을 추진하고 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