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SRF 열병합, 다이옥신 측정 결과 '매우 양호'
나주 SRF 열병합, 다이옥신 측정 결과 '매우 양호'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1.07.19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출허용기준 대비 1% 수준..."인체·환경 영향 거의 없어"

[에너지신문] 한국지역난방공사가 현재 가동중인 나주 SRF 열병합발전소의 다이옥신 측정 결과를 19일 발표했다.

한난은 지난달 10일 발전소 굴뚝에서 다이옥신 배출 여부를 분석한 결과 0.001ng-TEQ/Sm3이 측정돼 '자원 절약과 재활용촉진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 제20조의10'에 따른 배출허용기준 대비 1% 수준으로 매우 양호한 수치를 나타냈다고 밝혔다.

▲ 나주 SRF 열병합발전소 전경.
▲ 나주 SRF 열병합발전소 전경.

국내 다이옥신 배출기준은 선진국과 동일한 수준으로 규제하고 있으며, 나주 SRF 열병합발전소는 그 기준보다 50% 강화된 수준으로 설계돼 있다.

또한 지난해 실시한 환경영향조사에서 동일 조건으로 측정된 다이옥신 값인 0.003ng-TEQ/Sm3(배출허용기준 대비 3% 수준) 보다 낮게 측정돼 발전소를 계속 가동해도 다이옥신 배출 수준이 인체나 환경에 미치는 영향은 거의 없는 것이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이와 함께 한난은 다이옥신 외에도 질소산화물 등의 대기배출물질 배출농도 저감을 위해 여과집진기와 선택적 비촉매 환원설비(SNCR) 등 총 6단계의 최첨단 저감설비를 설치·운영해 환경오염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난 관계자는 “나주 SRF 열병합발전소의 이번 다이옥신 측정결과 배출허용기준 대비 매우 양호한 수준임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며 “하반기 추가 측정을 통해 다이옥신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환경적 우려를 해소할 수 있도록 투명하게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난은 나주 SRF 열병합 운영을 두고 나주시와 갈등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