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위 대비 천연가스 안정적 수급 관리한다
무더위 대비 천연가스 안정적 수급 관리한다
  • 신석주 기자
  • 승인 2021.06.24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여름철 천연가스 수급 준비상황 점검
전력거래소, LNG 발전기 가동 중요성 강조
가스공사, 여름 천연가스 수요 공급량 확보할 것

[에너지신문] 산업통상자원부는 여름철 안정적인 천연가스 수급 관리를 위해 가스공사, 전력거래소, 도시가스협회 등 유관기관과 함께 ‘천연가스 수급현황 점검회의’를 가졌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올 여름 평년보다 무더운 날씨가 전망됨에 따라 천연가스 수급 및 주요 생산·공급 설비 운영상황 등을 선제 점검에 나섰다.

산업부는 24일 여름철 안정적인 천연가스 수급 관리를 위해 가스공사, 전력거래소, 도시가스협회 등 유관기관과 함께 ‘천연가스 수급현황 점검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지난 5월 24일 기상청 발표에 따르면, 올해 여름철 기온은 평년에 비해 높을 것으로 예측되며 무더위 절정은 7월말부터 8월 중순경으로 전망했다.

이에 전력거래소는 올 여름 전력수요가 지난해보다 높은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하고 안정적 전력수급을 위해 LNG 발전기의 차질없는 가동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가스공사는 여름철 천연가스 수요 전망 대비 공급량을 사전에 안정적으로 확보하고 있고, △주요 생산·공급 설비와 계통 운영에 대한 사전 점검 실시 △LNG 발전소 공급설비의 집중관리 등을 통해 전력 소비량이 큰 여름철에도 안정적으로 천연가스를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유법민 산업부 자원산업정책관은 “여름철은 난방수요가 집중되는 겨울철에 비해 천연가스 수요가 상대적으로 높지는 않지만, 가스공사, 전력거래소 등 유관기관과 수요변동 요인을 상시 점검하는 등 수급 관리를 강화해 천연가스 수급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