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재시험硏, 방재기술 세미나 개최
방재시험硏, 방재기술 세미나 개최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0.12.01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FILK 인증제도 등 주제발표

한국화재보험협회 부설 방재시험연구원이 1일 경기도 여주군 소재 부설 방재시험연구원에서 ‘초고층빌딩의 최신 방재기술 및 FILK 품질인증 세미나’를 개최했다.

최근 이슈화 되고 있는 초고층빌딩의 최신 방재기술을 소개하고 협회가 운영하고 있는 FILK(Fire Insurers Laboratories of Korea) 품질 인증제도의 취지를 알리기 위해 열린 이날 세미나에는 삼성물산, GS건설, 현대건설, 포스코건설,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국내 건설사와 설계업체, 소방업체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FILK 품질인증은 방재시험연구원이 제정한 국제수준의 인증기준으로 벽, 보, 기둥, 바닥, 지붕, 문, 커튼, 카펫, 침구류 등의 건축구조 및 재료와 소화기, 소화약제, 경보설비, 소화설비 등의 소방용 기계 및 기구를 대상으로 품질관리 상태를 확인하는 제도다.

공장심사와 성능을 평가하는 인증시험을 실시해 합격한 우수 제품에 대해 FILK 마크를 부여하는 민간자율 품질인증제도인 것이다.

품질이 우수한 ‘FILK 인증’ 제품을 사용하면, 화재로 인한 피해를 줄일 수 있기 때문에 대상물건의 보험가입시 화재 보험료는 최대 60%까지, 제조물책임(PL)보험은 5%의 보험료를 할인받을 수 있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초고층 건축에서의 시큐리티 디자인(고려대 건축학과 이경훈 교수) △FILK인증제도 소개(방재시험연구원 박영근 품질인증팀장) △건축법규에서 정하는 내화성능 소개(방재시험연구원 임홍순 방내화팀장) △초고층빌딩의 방재대책(한방유비스 황현수 부사장)이 각각 발표됐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