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R1400, 美 원자력규제위원회 설계인증 취득
APR1400, 美 원자력규제위원회 설계인증 취득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9.08.27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외 노형 중 세계 최초...현지 건설ㆍ운영 가능
한전원자력연료, 별도 승인 취득...우수 기술력 입증

[에너지신문]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26일(미국시간) 신형경수로 APR1400 원전이 미국 원자력규제위원회(NRC, Nuclear Regulatory Commission)로부터 설계인증(DC, Design Certification)을 최종 취득했다고 밝혔다.

APR1400은 지난해 9월 표준설계승인서(SDA, Standard Design Approval)를 취득했고, 이후 약 11개월간의 법제화과정을 거쳐 미국 연방규정(Code of Federal Regulation) 부록(Appendix)에 등재됐다. 이는 APR1400 원전을 미국 내에서 건설 및 운영할 수 있게 된 것을 뜻한다. 인증은 15년간 유효하며 최대 15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미국 외 노형이 설계인증을 받은 것은 이번 APR1400이 최초다. 2017년 10월 '유럽사업자요건(EUR, European Utility Requirements)' 인증과 함께 세계 양대 인증을 모두 취득하며 안전성을 입증 받았다는 평가다.

▲ 설계인증 취득사업 참여기관 경영진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설계인증 취득사업 참여기관 경영진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APR1400 원전의 NRC DC 취득사업은 지난 2014년 12월 한수원과 한전의 공동신청을 시작으로 추진돼왔다. 한수원이 총괄주관기관으로 사업을 주관하고 한국전력기술, 한전원자력연료, 두산중공업 등이 참여했다.

특히 한전원자력연료는 APR1400 원전의 설계인증 과정에서 △PLUS7 핵연료 설계 △대형냉각재상실사고 최적해석방법론 △KCE-1 임계열속(CHF) 상관식 등 3종의 특정기술주제보고서(TR, Topical Report)에 대한 별도의 승인을 취득함으로써 현재 국내 발전소 13개 호기에 공급하는 PLUS7 연료의 우수한 기술력을 입증 받았다.

특정기술보고서는 원전의 안전성과 관련한 기술적 주제를 다루는 보고서로 이를 통한 신기술개발 및 연구 성과는 국내 원전 기술개발에 크게 기여하는 것은 물론 파급효과 역시 지대할 것으로 기대된다.

APR1400은 우리나라가 수출한 UAE 바라카원전과 동일 노형으로  국내에서는 신고리 3,4,5,6호기와 신한울 1,2호기가 각각 운영 및 건설중이다.

한국형 원전의 안전성과 우수성이 공인됨에 따라 우리나라 원전의 해외 수출에 청신호가 될 전망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