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인천기지,선박-육상간 종합방재 훈련 실시
가스공사 인천기지,선박-육상간 종합방재 훈련 실시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8.12.20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LNG기지 재난대응역량 종합적 점검위해
▲ 한국가스공사 인천LNG기지에서 20일 LNG 하역설비 파손 및 화재 발생을 가정한 동절기 선박-육상간 종합방재훈련이 열리고 있다.
▲ 한국가스공사 인천LNG기지에서 20일 LNG 하역설비 파손 및 화재 발생을 가정한 동절기 선박-육상간 종합방재훈련이 열리고 있다.

[에너지신문] 한국가스공사 인천LNG기지(기지본부장 한동근)는 20일 오후 돌풍으로 인한 LNG 하역설비 파손 및 화재 발생을 가정한 동절기 선박-육상간 종합방재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인천LNG기지의 비상상황 발생시 가동될 재난대응체계를 견고히 하기 위한 것이다. 실제상황을 가정한 LNG선박과 하역설비의 긴급분리훈련, 인명구조훈련, 화재진압 및 긴급 설비복구훈련 등의 단계로 긴박하게 진행했다.

한동근 인천LNG기지 본부장은 “이날 실시한 훈련은 인천기지의 재난대응역량을 종합적으로 점검하고 취약요소에 대한 개선대책을 수립, 시행하기 위한 것"이라며 "한국가스공사 전 임직원은 천연가스를 안전하게 공급하기 위해 한마음으로 노력하고 있으며, 2019년 새해에도 따뜻한 겨울을 보내실 수 있도록 중단없는 가스 공급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가스공사 인천LNG기지는 상업운전을 시작한 1996년 이후 다양한 유형의 재난상황을 대비한 종합방재훈련을 매년 분기 1회 이상 실시해 오고 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