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 사물인터넷 서비스 확산 성과관리 워크숍
JB, 사물인터넷 서비스 확산 성과관리 워크숍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8.12.14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에는 배관 위험 예측 시스템 개발키로
▲ JB주식회사가 강원도 인터컨티넨탈 알펜시아리조트에서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도시가스배관 안전 및 운영관리 통합서비스 확산’ 사업의 성공적인 사업 추진과 운영 성과를 공유하는 워크숍을 열었다.
▲ JB주식회사가 강원도 인터컨티넨탈 알펜시아리조트에서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도시가스배관 안전 및 운영관리 통합서비스 확산’ 사업의 성공적인 사업 추진과 운영 성과를 공유하는 워크숍을 열었다.

[에너지신문] JB주식회사(대표이사 한권희)는 13일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주관의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도시가스배관 안전 및 운영관리 통합서비스 확산’ 사업의 성공적인 사업 추진과 운영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강원도에 있는 인터컨티넨탈 알펜시아리조트에서 워크숍을 열었다.

이번 워크숍은 삼천리, 코원에너지서비스, CNCITY에너지, 명성파워그린 등 도시가스업계와 동의대, 세종대, 용인대 등 학계에서 참여했다.

이날 행사에는 JB주식회사와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는 메타라이츠, 프라임솔루션, 이노온에서 도시가스 분야에 활용 가능한 사물인터넷 장치, 해당 장치를 활용한 종합 모니터링 시스템 등 사업 추진 성과에 대해 발표하고 보다 효율적이고 혁신적인 안전관리를 위한 방향성에 대해 업계 의견을 공유했다.

JB주식회사는 “이번 사업 성과 외에도 대용량 AMI, 소용량 계량기 AMI 등도 함께 추진 중”이라며 “내년에는 보다 많은 사물인터넷 장치의 확대 운영을 통해 배관의 위험 예측 시스템을 개발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 회사 관계자는 “이번 워크숍을 계기로 일부 제한적으로 운영 중이던 사물인터넷 장치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보다 많은 도시가스사에서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안전관리가 가능해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