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충전 친환경 미니 노트북 출시
태양광 충전 친환경 미니 노트북 출시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1.08.21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삼성 센스 NC 215’ 국내 선봬

▲ 태양광 충전이 가능한 친환경 미니 노트북 ‘삼성 센스 NC 215’

삼성전자가 태양광 충전이 가능한 10.1형 친환경 미니 노트북 ‘삼성 센스 NC 215’를 국내 시장에 선보인다.

NC 215는 태양 에너지를 통한 배터리 충전이 가능한 미니 노트북으로, 지난 5월 삼성전자 아프리카 포럼에서 선보여 지역 특성을 살린 친환경 제품으로 화제를 모았다.

NC 215의 커버에는 솔라(Solar) 패널이 있어 햇빛 아래에서 자동으로 충전이 된다. 화창한 정오의 태양광(약 87,000 LUX)에 2시간 노출하면 한 시간 가량 제품을 사용할 수 있다.

배터리 완충 시 최대 14시간을 사용할 수 있으며, 삼성 모바일 PC의 독자적 배터리 기술인 파워 플러스(Power Plus)를 적용해 최대 1,000회까지 배터리 충전을 지원한다.

에너지 효율성은 높이고, 사용량은 절감하기 위해 적용된 기술이 인정을 받아 NC 215는 ‘소비자시민모임’ 주관 제 15회 “올해의 에너지 기술상”을 수상했다.

또한 TCO가 선정한 에너지 소모량, 디스플레이 화질, 저소음 등 엄격한 기준을 모두 통과하여 TCO 인증도 획득했다.

NC 215는 슬림 베젤, 패스트 스타트(Fast Start) 기술, 1.32kg의 무게 등 휴대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며, 스크래치를 방지하는 삼성의 Duracase를 적용하여 일상 생활로부터 제품을 보호한다.

디스플레이 베젤의 두께를 17.5mm로 얇게 줄여 세련된 디자인을 갖췄고, 이로 인해 미니 노트북이지만 상대적으로 넓은 스크린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패스트 스타트(Fast Start) 기술을 적용해 제품을 덮는 순간 슬립모드로 들어가며 자동으로 현재 상태를 저장하고, 재시작하는데 3초 밖에 걸리지 않아, 잦은 이동 중 전원 온·오프 작업 없이 뚜껑만 열고 닫으며 신속한 작업을 할 수 있다.

슬립 앤 차지(Sleep & Charge) USB 기술로 PC가 꺼져 있거나 절전 모드에서도 스마트폰, MP3 등의 장치를 충전 할 수 있어 태양광 충전의 장점을 극대화한다.

또한 프리미엄 제품에 적용되는 패블(Pebble) 키보드를 적용해, 키 간 간격이 넓어 타이핑이 편리하고 오타 발생률이 적다.

삼성전자 IT솔루션사업부 전략마케팅팀장 엄규호 전무는 “태양광 충전 넷북은 삼성전자의 지속적인 혁신이 무엇인지를 보여 주는 제품”이라며, “NC 215의 친환경성, 뛰어난 이동성, 편리한 사용성으로 고객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NC 215S는 8월 23일 판매를 시작하며, 국내 출시가는 59만 9천원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