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시내버스 연료비 23억원 절감
대전 시내버스 연료비 23억원 절감
  • 서민규 기자
  • 승인 2011.01.11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NG차량 교체, 에코 드라이브 추진

대전광역시는 시민부담 최소화를 위한 다각적인 연료비 절감노력을 기울인 결과 지난해 시내버스 연료비를 23억3400만원 절감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결과는 지난해 유가상승(경유 8.48%↑, CNG 4.37%↑)으로 연료비가 16억4700만원 증가했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연료비가 307억1000만원으로 2009년도 313억9700만원보다 오히려 68억700만원 줄인 것이다.

대전광역시는 시내버스 노선의 일부조정, 운행업체 변경, 충전장소 조정 등을 통해 운행거리를 줄여(△1.54%) 7억300만원을 절감했고 상대적으로 연료비가 많이 소비되는 경유차량을 CNG차량으로 교체(2009년 178대, 2010년 26대)함으로써 114억800만원을 절감했다.

이와 함께 업체의 책임경영을 유도하기 위해 지난 2008년 5월부터 표준연비제를 시행한 결과 지난해에 2009년 대비 4억8300만원의 연료비를 절감해 총 23억3400만원의 연료비를 절감했다고 밝혔다.

대전시의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료비 절감을 위해 표준연비제를 지속 운영하는 한편, 연료소비 절약 및 대기오염물질과 온실가스 배출절감을 위한 에코 드라이브(친환경 경제운전)를 적극 추진하여 연료비를 최대한 줄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민규 기자
서민규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