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에코파크 수소연료전지 발전 상업운전 개시
음성에코파크 수소연료전지 발전 상업운전 개시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2.11.30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사업비 1320억‧설비용량 20MW‧연 165GWh 생산
SK디앤디, 180MW 규모 수소연료전지 사업권 확보

[에너지신문] SK디앤디(SK D&D)가 30일부터 ‘음성에코파크’ 상업운전을 본격적으로 개시했다.

충북 음성군 금왕산업단지 내 위치한 음성에코파크는 설비용량 20MW, 연간 발전량 165GWh 규모의 고효율 수소연료전지 발전소로 충북 지역 4인 가구 기준 4만 5000여세대가 사용할 수 있는 전기를 공급한다. 음성에코파크는 서부발전과 재무적 투자자가 공동 출자한 특수목적법인(SPC)이 운영하며 충청에너지서비스가 도시가스를 공급할 예정이다.

SK디앤디는 총 사업비 1320억원을 들여 약 7270㎡(2200평) 부지에 음성에코파크 건설을 추진해왔다. 지난 2월 착공에 돌입, 4월에는 1100억원 규모의 프로젝트 금융(PF) 약정을 체결하며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사업에 박차를 가했다.

▲ 30일부터 상업운전에 돌입한 음성에코파크 수소연료전지발전소.
▲ 30일부터 상업운전에 돌입한 음성에코파크 수소연료전지발전소.

이로써 SK디앤디는 지난해 청주에코파크(20MW) 상업운전에 이어 충북 지역에만 총 40MW의 수소연료전지 발전소를 운영하게 됐다. 두 발전소에서 연간 330GWh의 전기를 생산, 충북지역의 전력자립도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SK디앤디는 충북 보은(20MW), 충주(40MW), 대소원(40MW) 프로젝트와 함께 칠곡(20MW), 파주(31MW), 약목(9MW), 아산(20MW) 등 180MW 규모의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사업권을 확보했으며, 이를 순차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김해중 SK디앤디 에너지솔루션본부장은 "수소연료전지는 정부가 추진 중인 수소경제 활성화 및 분산전원의 핵심 역할을 할 분야"라며 "향후 해상풍력 등 재생에너지와 연계한 그린수소 생산 등 ESG 경영의 일환으로서 수소연료전지 사업 모델을 다각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SK디앤디는 태양광, 육상풍력, ESS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서 선도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다져왔다. 특히 지속 가능한 경영을 추구하고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전력중개, 수소연료전지, 해상풍력 등 친환경에너지 종합 플랫폼 기업으로서 사업 영역을 지속 확장해 나가고 있다.

최근 SK디앤디는 영국계 신재생에너지 투자사인 글렌몬트파트너스와 공동 출자하는 조인트벤처를 설립, 금융플랫폼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그 첫 단계로 1600억원 규모의 태양광 발전자원을 매입하고 전력중개 사업에 본격 진출할 계획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