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경주시에 태풍피해 복구 성금 전달
한수원, 경주시에 태풍피해 복구 성금 전달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2.09.20 2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억원 전달 및 임직원 수해복구 지원 봉사활동

[에너지신문] 한국수력원자력이 태풍 힌남노로 큰 피해를 입은 경주지역의 수해복구를 위해 경주시에 성금 1억원을 전달했다. 이와 함께 노사합동 임직원 성금모금 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한수원은 그동안 경주시 내남면, 문무대왕면에 100여명의 임직원을 투입, 토사유실 지역 정비와 침수된 주택 청소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또 주민들의 일상 회복을 위해 식료품과 사생활보호용 텐트를 포함한 ‘안심구호키트’ 300여개와 대피 주민 식사 100인분, 봉사자 간식 500인분 등을 긴급 지원했다.

황주호 한수원 사장은 “태풍으로 엄청난 피해를 입은 경주지역의 수재민들이 하루 빨리 재난 이전의 삶으로 돌아가기를 바란다”며 “지역의 일원인 한수원이 복구를 위해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 한수원 봉사단이 문무대왕면 피해 복구를 돕고있다.
▲ 한수원 봉사단이 문무대왕면 피해 복구를 돕고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