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교육원, ‘가스안전교육 혁신’ 위한 민·관·공 합동 포럼
가스안전교육원, ‘가스안전교육 혁신’ 위한 민·관·공 합동 포럼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2.07.22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규제혁신 정책 부응 위한 가스안전교육 현황 진단 및 운영방향 토론

[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 가스안전교육원은 22일 충남 천안 소재 교육원에서 가스안전 교육 혁신 민·관·공 합동 포럼을 개최했다.

▲ 가스안전교육원에서 '가스안전 교육 혁신 민·관·공 합동 포럼'이 열리고 있다.
▲ 가스안전교육원에서 '가스안전 교육 혁신 민·관·공 합동 포럼'이 열리고 있다.

교육혁신을 위해 마련된 이번 합동 포럼은 추진력과 실행력을 담보하고 의견수렴을 통한 공론화를 위해 정부, 업계, 개인, 학계 및 유관기관, 시민단체 등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협의체에서 총 22명과 한국가스안전공사의 규제혁신과 안전교육 관련 분야별 이해관계 실무 담당부서 전문 자문위원 총 10명, 안전교육 실무 전문가 22명 등 총 54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정부의 규제혁신 정책에 부응하기 위한 가스안전교육 운영 현황에 대한 진단과 향후 운영 방향 등에 대해 열띤 토론을 했다.

이에 앞서 가스안전교육원은 안전교육을 실시하는 산업가스안전기술센터, 전국 광역본부·본부 및 지사의 현장 실무자들과 7월 14일부터 이틀간 안전교육 내실화를 위한 세미나와 간담회도 가졌다.

세미나와 간담회에서 사전 도출된 혁신과제들은 포럼에서 발표됐으며 한국가스안전공사 규제혁신 TFT의 실무진들이 내실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윤탁영 원장은 “국민의 눈높이와 요구에 부합하고, 가스사고와 중대 재해, 산업안전 등 위해로부터의 안전이 보장되는 내실있는 안전교육 공신력 확보를 위해 교육혁신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