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성적표지 인증 디자인, 아이디어 찾는다
환경성적표지 인증 디자인, 아이디어 찾는다
  • 정애 기자
  • 승인 2022.06.14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환경성적표지 인증 대국민 공모전 개최
환경성적표지·저탄소제품 이해도 제고…총상금 1000만원

[에너지신문] 환경부는 환경성적표지 및 저탄소제품 인증의 취지와 특징이 잘 드러날 수 있도록 개선하기 위해 ‘대국민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환경표지와 환경성적표지 및 저탄소제품이 제도의 취지가 다름에도 불구하고 인증 도안이 비슷해 소비자들의 오해를 일으킬 수 있다는 지적을 해소하고 관련 인증사업을 적극적으로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환경성적표지 인증은 제품의 원료채취, 생산, 수송‧유통, 폐기 등 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환경영향을 7개 범주로 계량화해 정확히 산정했을 때 부여하며 ‘친환경’ 제품에 부여하는 환경표지와 다르다.

저탄소제품 인증은 7개 범주 중 탄소발자국이 동종업계 평균 이하이거나 이전에 인증할 때 확인된 탄소배출량 대비 3.3% 이상을 감축한 제품에 부여한다.

이번 공모전에는 환경성적표지 및 저탄소제품에 관심이 있는 국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오는 29일부터 7월 28일까지 전자우편(keiticontest@gmail.com)으로 접수할 수 있다.

또한 인스타그램에 ‘환경성적표지(저탄소제품) 인증 함께 알아봐요’라는 ‘핵심어표시(해시태그)’와 함께 환경성적표지·저탄소제품 제도에 대한 안내자료를 공유(6월 15일부터 게시)할 경우 추첨을 통해 소정의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응모작은 평가를 통해 우수작 8점을 선정할 예정이며, 대상 1점(400만원), 최우수상 1점(200만원), 우수상 2점(각 100만원), 장려상 4점(각 50만원) 등 총상금 1000만원이 수여된다.

또한 도안 아이디어 수상작은 전문가 보완·검토를 통해 환경성적표지 및 저탄소제품의 공식 도안으로 채택될 예정이다.

장기복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환경성적표지와 저탄소 제품에 대해 국민이 쉽게 알 수 있는 방안이 마련돼 녹색소비로 전환되는 발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애 기자
정애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