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을 맨다!’ 효성티앤씨, 닥스셔츠와 리젠 넥타이 출시
‘친환경을 맨다!’ 효성티앤씨, 닥스셔츠와 리젠 넥타이 출시
  • 신석주 기자
  • 승인 2022.02.10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닥스셔츠에 친환경 폴리에스터 섬유‘리젠’공급    
남성 친환경 패션시장 활성화 위해 협업 추진

[에너지신문] 효성티앤씨의 페트병 리사이클 섬유 ‘리젠(regen)’이 프리미엄 셔츠 브랜드 ‘닥스셔츠’와 만나 친환경 넥타이로 재탄생했다. 

▲ 효성티앤씨의 친환경 섬유 리젠을 적용한 친환경 넥타이.
▲ 효성티앤씨의 친환경 섬유 리젠을 적용한 친환경 넥타이.

효성티앤씨는 10일 ㈜트라이본즈의 프리미엄 남성 패션 브랜드 닥스셔츠에 친환경 섬유 ‘리젠’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최근 스포츠웨어에 이어 남성 패션시장에서도 환경보호에 도움이 되는 제품을 구매하는 ‘그린슈머(그린+컨슈머)’가 증가하자 효성티앤씨는 고객의 목소리(VOC)를 반영, 국내 남성복 리딩 브랜드 닥스셔츠와 협업을 추진했다. 

효성티앤씨는 닥스셔츠에 리사이클 섬유 리젠으로 만든 원단을 공급했다. 닥스셔츠는 이를 사용해 친환경 넥타이 컬렉션 ‘닥스 러브 페트(DAKS LOVE P.E.T.)를 출시했다. 

닥스셔츠는 지난 7일부터 총 11종의 친환경 넥타이 컬렉션을 자사 온라인 몰에서 선보이고 있다. 넥타이 1개당 약 1.8개의 투명 페트병이 사용된 이 제품은 셔츠를 즐겨 입는 남성 고객들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친환경 협업 확대해 ‘리젠’ 브랜드 파워 높여나갈 것 
효성티앤씨는 2000년대 초부터 친환경을 최우선 경영목표로 정하고 재활용 섬유 개발을 계속해 2008년 페트병에서 추출한 폴리에스터 리젠을 개발했다.

2020년부터는 서울시 등 지자체와 협업해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섬유 ‘리젠서울’, ‘리젠제주’, ‘리젠오션’을 생산하고, 이를 의류 및 가방으로 제작해 국내 친환경 패션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효성티앤씨는 향후 지자체 및 패션브랜드와의 다양한 협업을 확대해 재활용 제품에 대한 고객들의 인식을 개선하고, 국내 대표 친환경 섬유인 리젠의 브랜드 파워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