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 설명절 맞아 지역소외이웃에 ‘온정나눔’
석유공사, 설명절 맞아 지역소외이웃에 ‘온정나눔’
  • 신석주 기자
  • 승인 2022.01.20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광역시립노인요양원에 온누리상품권 500만원 기탁
온누리상품권 전달로 나눔문화 확산‧지역경제활성화 보탬

[에너지신문] 한국석유공사는 설 명절을 앞두고 울산 중구 성안동에 위치한 울산광역시립노인요양원을 방문해 5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 석유공사 임직원들이 울산광역시립노인요양원을 방문, 5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석유공사 임직원들이 울산광역시립노인요양원을 방문, 5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석유공사는 매년 설 명절 때마다 시립노인요양원을 방문, 위문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올해도 온누리상품권을 직접 구매해 전달함으로써 나눔문화 확산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되도록 했다.

이번 전달행사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 진행됐으며 코로나 상황을 고려해 온누리상품권 전달, 시설관계직원 위로 순으로 간략하게 진행됐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번 지원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요양원 운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공사는 올해도 지역 소외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공사는 연말연시를 맞아 노사공동 지역사회 봉사활동 및 복지시설지원, 지역 에너지 취약세대에 에너지 바우처 전달, 홀몸노인세대에 반찬꾸러미 200박스 나눔 등 지역소외계층을 위한 지원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