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경제 육성 위해 ‘H2KOREA·수은·무보’가 뭉쳤다
수소경제 육성 위해 ‘H2KOREA·수은·무보’가 뭉쳤다
  • 신석주 기자
  • 승인 2021.11.2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2KOREA·수은·무보, 수소경제 발전 및 육성 위해 3자간 MOU
수소 신시장 개척사업 공동 지원, 수소기업 생태계 활성화 도모

[에너지신문] 수소융합얼라이언스와 한국수출입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가 수소경제 발전 및 육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과 문재도 H2KOREA 회장, 방문규 한국수출입은행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과 문재도 H2KOREA 회장, 방문규 한국수출입은행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H2KOREA는 22일 문재도 H2KOREA 회장과 방문규 수은 행장, 이인호 무보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수소경제 발전 및 육성을 위한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국내외 수소 사업발굴 △맞춤형 금융·비금융 서비스 지원 상호협력 △정보공유 등을 주요내용으로 한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세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향후 글로벌 수소생산 및 공급 인프라 구축 등 수소 신시장 개척사업을 공동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수소전문기업을 대상으로 무보가 보증하고, 수은이 대출을 제공하는 등 세 기관이 유기적으로 협력해 수소 중소·중견기업의 생태계 활성화도 도모할 방침이다.

문재도 H2KOREA 회장은 “수소경제 활성화는 혁신성장의 핵심이자, 2050 탄소중립을 실현할 열쇠”가 될 것이라며 “이번 국가의 주요 금융정책기관인 수은, 무보와의 업무간 상호 연계를 통해 수소사업의 해외진출을 위한 초석이 마련됨은 물론 향후 전략적 파트너십 관계로 발전 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업무협약 이후 세 기관은 수소기업 대상 세미나를 공동 개최, 수소전문기업 진행 현황 및 향후계획, 수소경제의 글로벌 동향, 신재생에너지 산업 지원제도 및 유망산업에 대한 지원 방향에 대하여 설명하는 자리를 마련해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H2KOREA는 수소법 시행(’21.2월)에 따라 수소산업진흥 전담기관으로서, 수소전문기업 확인제도와 기업지원 사업을 시행하고 있으며, 지난 3월부터 ‘수소혁신데스크(Hydrogen Innovation Desk)’를 설치, 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찾아가는 기술·경영 컨설팅’을 통해 밀착 지원하고 있다.

올해 현재까지 수소전문기업 26개가 선정돼 기술사업화 분야 16건, 판로개척 분야 22건 총 38건을 추진 중이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