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춘택 前 에기평 원장, 이번엔 '에경연' 원장으로
임춘택 前 에기평 원장, 이번엔 '에경연' 원장으로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1.09.27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3대 에너지경제연구원장 정식 취임...27일 취임식

[에너지신문] "정부의 에너지정책을 적극 지원하고, 나아가 탄소중립·그린뉴딜 정책 선도기관이 될 수 있도록 운영하겠다."

27일 제13대 에너지경제연구원 원장으로 선임, 임명된 임춘택 원장은 울산 에경연 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앞으로의 기관 운영 방향 및 경영혁신 계획을 발표했다. 

임 원장은 연구원의 운영 방향을 크게 '탄소중립-그린뉴딜 정책·통계 개발'과 '에너지전환·산업 관련 제반 정책연구'로 구분했다.

▲ 임춘택 신임 에경연 원장이 온라인으로 취임식을 갖고 있다.
▲ 임춘택 신임 에경연 원장이 온라인으로 취임식을 갖고 있다.

먼저 탄소중립-그린뉴딜 정책·통계 개발은 탄소중립을 위한 그린뉴딜 추진전략 수립, 재생에너지 확대를 위한 정책개발, 화력발전과 원전 감축에 따른 정책개발, 산업·수송·건물부문 탄소중립을 위한 정책개발, 탄소세 등 에너지 세제개편 연구, 새로운 에너지 정보·통계 개발 등의 계획을 제시했다.

또 에너지전환·산업 관련 제반 정책연구에 있어서는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연구, 포용적 에너지전환 연구, 에너지 인력양성 연구, 에너지 안전·혁신·안보 연구와 국제협력 등의 필요성을 제시하며 다양한 분야에서의 역량 발휘를 강조했다.

특히 탄소중립-그린뉴딜 정책선도기관이 되기 위한 연구역량 강화를 경영혁신의 핵심 과제로 두고 이를 위해 에경연 혁신 TF 가동, 대외 소통과 협력 활성화, 탄소중립-그린뉴딜 정책역량 강화, 정부출연금 비중과 대형 정책과제 확대, 에너지산업 미래예측과 글로벌 협력 강화, 전문가·시민 참여형 개방혁신 확대, 민주적이고 포용적인 직장 조성 등의 연구원 경영혁신 방안을 제시했다.

임 원장은 "구성원들이 보람을 느낄 수 있는 분위기 조성과 개개인이 역량을 키울 수 있는 연구원을 만들고, 탁월한 정책연구 성과로 정부와 국민의 신뢰를 받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임춘택 원장의 임기는 2024년 9월 26일까지다.

한편 금오공대, 카이스트 출신으로 전기전자 분야 석학으로 손꼽히는 임춘택 원장은 국방과학연구소(ADD) 선임연구원, 카이스트 항공우주공학과 전문교수 및 원자력·양자공학과 부교수, 광주과학기술원(GIST) 에너지융합대학원 교수 등으로 재직했으며 지난 2018년 제4대 에너지기술평가원 원장으로 취임, 3년간 근무한 바 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