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까지 전국 599개 전통시장 화재안전점검
연말까지 전국 599개 전통시장 화재안전점검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1.02.23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보험협회, 시장 상인 대상 안전교육도 병행
▲ 화재보험협회 관계자가 전통시장 상인에게 소화기 사용법을 교육하고 있다.
▲ 화재보험협회 관계자가 전통시장 상인에게 소화기 사용법을 교육하고 있다.

[에너지신문] 한국화재보험협회(이사장 이윤배)는 연말까지 전국 599개 전통시장 7만 9976개 점포에 대해 화재예방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협회는 지난 2015년부터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전통시장 내 소방시설 점검 및 보수 △상인 안전교육 △화재안전 캠페인 추진 등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통시장 화재안전점검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협회는 3월부터 전국의 전통시장 내 화재감지기, 스프링클러 등 소방시설 및 점포 내 소화기 비치 상태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화재안전점검을 전개한다. 또한 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소화기 분사 교육, 전통시장 점포별 화재안전점검 매뉴얼 배포 등 안전교육도 병행할 계획이다.

협회 관계자는 “전통시장은 미로형 골목에 노후화된 소규모 점포가 밀집되어 있어 화재 발생 시 대형 피해로 이어질 가능성이 매우 높다”며 “협회가 실시하는 안전점검을 통해 안전한 전통시장, 믿고 찾을 수 있는 전통시장 환경이 조성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