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전북, 설 연휴 대비 가스안전 캠페인
가스안전公 전북, 설 연휴 대비 가스안전 캠페인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1.02.09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본부장 이문호)는 9일 전주시 고속버스터미널에서 (주)전북도시가스(사장 김홍식)와 합동으로 설 연휴 대비 가스안전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가스 사용이 급증하는 설 연휴를 앞두고 자칫 소홀해지기 쉬운 시민들의 가스안전의식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 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가 9일 전주시 고속버스터미널에서 전북도시가스와 합동으로 설 연휴 대비 가스안전 캠페인을 벌인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가 9일 전주시 고속버스터미널에서 전북도시가스와 합동으로 설 연휴 대비 가스안전 캠페인을 벌인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명절 연휴 간 가스 사용량이 급증해 사고 발생 개연성이 높아지는 만큼 사고에 직결되는 가스보일러 CO중독 사고예방 요령과 휴대용 가스레인지 안전사용 요령에 대해 터미널을 이용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문호 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장은 “우리 본부는 설 연휴 가스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관내 전통시장·공용터미널에 대한 지자체 합동점검을 실시하는 등 도민의 안전을 확보하는데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며 “공용시설의 안전뿐만 아니라 집중적인 홍보를 통해 시민들의 가스안전에 대한 관심과 실천을 유도해 안전문화 확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