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기술공사, 신임 사장 공모 ‘6파전’
한국가스기술공사, 신임 사장 공모 ‘6파전’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1.01.20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제항, 김광혁, 조용돈, 권정락, 최진봉, 유병만 씨 응모
임추위, 22일 서류 및 면접심사 거쳐 정부에 후보자 추천
▲ 한국가스기술공사 전경.
▲ 한국가스기술공사 임원추천위원회가 신임 사장 공모를 진행하고 있다.

[에너지신문] 한국가스기술공사가 신임 사장을 공모하고 있는 가운데 6명의 사장 후보자가 응모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가스기술공사 임원추천위원회는 지난해 12월 28일부터 올해 1월 5일까지 신임 사장 후보자 서류 제출을 받는 등 3년간 직무를 수행할 사장을 공개 모집하고 있다.

본지 취재에 따르면 사장 공모 결과, 이제항(1957년생) 전 가스공사 강원지역본부장, 김광혁(1952년생) 전 가스공사 공급본부장, 조용돈(1957년생) 현 가스기술공사 기술사업단장, 권정락(1958년생) 전 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 최진봉(1958년생) 현 남동발전 비상임이사, 유병만(1957년생) 전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부의장 등 6명이 응모했다.

비상임이사 3명, 노동계 1명, 전문가그룹 1명 등 5명으로 구성된 임원추천위원회는 향후 이들 응모자를 대상으로 1월 22일 서류 및 면접심사를 거쳐 5명의 후보자로 압축하고, 1월 28일경 정부에 후보자를 추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후보자에 대한 인사검증 절차를 거쳐 기획재정부의 공공기관운영위원회에서 2배수로 압축하고, 대통령 재가와 주주총회를 통해 오는 3월경 최종적으로 신임 사장이 선출될 것으로 보인다.

고영태 가스기술공사 사장은 지난 2018년 1월 30일부터 올해 1월 29일까지 3년간 임기지만 새로운 사장이 취임하기 전까지 사장직을 계속 수행할 예정이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