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중소기업 생산성 향상 성과발표회 열어
동서발전, 중소기업 생산성 향상 성과발표회 열어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0.12.02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혁신운동·혁신파트너십 지원사업 16억 5000만원 성과

[에너지신문]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중소기업의 생산성향상 지원을 위해 지난 6월부터 추진한 2020년 산업혁신운동과 혁신파트너십 지원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동서발전은 1일과 2일 ‘산업혁신운동’과 ‘혁신파트너십 지원사업’의 성과발표회를 각각 개최해 수행기관 및 참여기업과 함께 성과를 공유했다.

올해 산업혁신운동에 참여한 동서발전의 2,3차 협력 중소기업 20개사는 제조현장 컨설팅과 설비 개선을 지원받았으며, 40개 과제활동을 통해 6억 6000만원의 재무적 성과를 창출했다.

▲ 중소기업 생산성 향상 성과발표회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중소기업 생산성 향상 성과발표회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또한 혁신파트너십 지원사업에 참여한 스마트혁신 분야 14개사, 수출 활성화 분야 6개사는 35개 과제활동을 통해 9억 6000만원의 재무적 성과를 달성했다.

이날 발표회에서는 각 사업별로 문제발굴, KPI 설정, 과제수행에서 우수한 성과를 나타낸 기업 5곳이 우수활동 기업으로 선정돼 포상을 받았다. 해당 기업의 직원에게는 동반성장몰 포인트를 추가로 지급해 혁신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도록 지원한다.

동서발전은 2013년부터 산업혁신운동으로 142개사에 총 15억 4000만원을, 2011년부터 혁신파트너십 지원사업으로 98개사에 총 24억 7000만원을 지원하는 등 중소기업의 생산성과 경쟁력 향상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중소기업이 혁신성장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상생협력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2021년에도 코로나19 위기극복 등 중소기업이 필요로 하는 생산성 향상 지원사업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