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경북북부, LPG배관망공급 사고예방 간담회
가스안전公 경북북부, LPG배관망공급 사고예방 간담회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0.07.31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령 및 매설배관 안전관리 강화방안 등 집중 논의

[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가 LPG배관망 공급지역을 대상으로 지하매설 배관망의 안전을 위해 유관기관과 적극 협력에 나섰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경북북부지사(지사장 이제관)는 31일 오전 11시 지사회의실에서 LPG배관망으로 가스가 공급되는 지역인 청송군, 영양군 공무원 및 가스공급업체가 참석한 가운데 LPG배관망공급사업 사고예방 간담회를 개최했다.

▲ 가스안전공사 경북북부지사가 31일 청송군, 영양군 공무원 및 가스공급업체가 참석한 가운데 LPG배관망공급사업 사고예방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 가스안전공사 경북북부지사가 31일 청송군, 영양군 공무원 및 가스공급업체가 참석한 가운데 LPG배관망공급사업 사고예방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천연가스공급 제외지역을 대상으로 실시되고 있는 LPG배관망 공급사업은 2018년 10월 청송군에서 배관망연장 총 15km로 준공 후 LPG 사용 1200세대로 가스를 공급한데 이어, 영양군에서는 지난 7월 배관망연장 총 25km로 준공한 후 2310세대로 가스를 공급하고 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LPG배관망 관련 법령 개정사항, 매설배관 안전관리 강화방안 등에 대해 집중 논의했으며 새로운 공급방식의 성공적인 정착과 가스안전관리의 강화를 위해서 공사와 지자체, 공급업체 상호간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제관 지사장은 “지하매설 LPG배관망의 안전을 위해 터파기 등 타공사시 반드시 공사에서 운영하는 굴착공사정보지원센터(EOCS)에 신고하고 배관매설정보를 확인해 줄 것”을 요청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