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광주전남, LPG 안전지킴이 발대식 '성료'
가스안전公 광주전남, LPG 안전지킴이 발대식 '성료'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0.07.28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인지 교육 및 지자체 담당자 대면식 등 기본교육 완료

[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지역본부(본부장 탁송수)는 지난 16일부터 전라남도 7개 시·군 LP가스시설 안전점검 체험형 청년인턴으로 채용한 25명에 대해 27일 외부강사를 초청한 성인지 교육, 청년인턴과 지자체 담당자와의 대면식을 끝으로 기본 교육을 모두 마치고 약 4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공 다짐을 결의하는 발대식을 가졌다.

▲ 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지역본부는 27일 외부강사를 초청한 성인지 교육, 청년인턴과 지자체 담당자와의 대면식을 마치고 단체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 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지역본부는 LP가스안전지킴이 교육을 마치고 사업 성공을 위한 발대식을 가졌다.

2018년부터 시작된 ‘액화석유가스(LP가스) 안전지킴이' 사업은 제조업 성장 둔화로 심화된 청년 고용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지역 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의 일환으로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추진되고 있는 사업으로 올해로 3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전라남도 지역의 경우 올해 총 78명(18개 시군구)의 청년인턴을 채용해 시군구 주택에 설치된 액화석유가스 사용시설의 안전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지역본부는 7개 시군에 30명을 채용할 예정으로 현재 25명이 채용된 상황으로 나머지는 지자체에서 추가 채용을 진행하고 있으며 전남서부지사는 5개 시군에 22명, 전남동부지사 6개 시군에 26명을 채용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공사는 11월 27일까지 실시되는 청년인턴 사업을 통해 LP가스시설 현황 데이터를 구축함으로써 선제적인 가스안전관리가 가능해질 뿐만 아니라 이용자 안전의식 함양, 가스안전 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발대식에서 탁송수 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지역본부장은 “이번 사업은 LP가스시설 안전 확보, 청년 일자리 창출, 자격증 취득 기회제공 등 취업 역량을 강화하는 ‘일거삼득(一擧三得)’ 사업으로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사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